뷰노, 퍼스널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 ‘Hativ Pro’ 식약처 인증 획득

생체신호 사업 분야 본격 진출

Hativ-pro 심전도 측정 예시 이미지
Hativ-pro 심전도 측정 예시

의료인공지능 솔루션 기업 뷰노(대표 이예하)는 퍼스널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 ‘Hativ Pro'(하티브 프로)가 식품의약품안전처 인증을 획득했다고 3일 밝혔다.

‘하티브 프로’는 뷰노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하드웨어 의료기기로 심전도를 측정하고 데이터를 기록, 저장, 전송하는 의료기기다. 작고 휴대가 간편해 언제 어디서든 간단하게 심장 신호를 측정할 수 있다. 측정된 신호를 연결된 모바일 앱을 통해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뷰노는 이번 인증 획득을 시작으로 향후 부정맥 등 주요 심장질환 탐지가 가능한 가정용 AI 의료기기를 연이어 출시하고, 지난해 10월 식약처로부터 혁신의료기기로 지정된 인공지능 기반 심전도 분석 소프트웨어 뷰노메드 딥ECG™을 탑재할 계획이다.

한편, 심혈관 질환은 전 세계 1위 사망 원인이자 돌연사의 주요 원인이다.

국내에서도 암 다음으로 사망률이 높은 사망 원인으로 고령화 등으로 인해 환자 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환자가 증상을 미리 인지하기 어려워 병원 방문 비율이 적고, 내원하더라도 복잡한 검사 과정으로 많은 시간과 비용이 들어 적시에 치료받기 어려운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김용주 기자 kgfox11@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