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캐나다 ‘사이클리카’社와 AI 신약개발 공동연구

AI기반 플랫폼 이용 신약 후보물질 발굴

삼진제약 사이클리카-공동연구-협약식 장면
삼진제약 사이클리카 공동연구 협약식(사진 왼쪽이 Naheed Kurji 사이클리카 CEO, 오른쪽은 이수민 삼진제약 연구센터장

삼진제약(대표이사 최용주)은 캐나다 인공지능 신약개발 플랫폼 기업 ‘사이클리카(Cyclica CEO, Naheed Kurji)社’와 ‘AI 신약개발 공동연구’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삼진제약은 현재 검토 중에 있는 복수의 약물 타겟을 ‘사이클리카’에 제안하게 되며, ‘사이클리카’는 자사의 ‘AI기반 신약 후보물질 발굴 플랫폼(Ligand DesignTM, Ligand Express®)’기술을 적용해 개발 가능성 높은 후보물질을 신속히 확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수민 삼진제약 연구센터장은 “사이클리카社와의 AI 기술을 활용한 공동연구로 신약 개발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현저히 줄일 수 있게 됐다”며 “오픈이노베이션 전략을 통해 혁신 신약들을 효율적으로 발굴하고 개발할 수 있도록 국내외 유수의 연구기관 및 기업들과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사이클리카社는 2020년 기술 시장 조사기관인 ‘CB Insights’로부터 세계 13대 헬스케어 AI 스타트 업 중 하나로 선정된 바 있으며 현재, Merck KGaA, AstraZeneca 등 글로벌 빅파마를 포함한 국내외 다수의 회사들과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김용주 기자 kgfox11@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