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비알콜성지방간염치료제 후보물질 미국서 임상1상

미국 FDA로부터 IND승인…2023년 1상 완료 목표

일동제약 사옥 전경 이미지
일동제약 사옥 전경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은 지난달 29일 미국 FDA로부터 비알콜성지방간염(NASH) 치료제 후보물질 ‘ID119031166M’애 대한 임상1상 승인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ID119031166M’은 파네소이드 X 수용체(farnesoid X receptor, FXR)와 결합해 해당 수용체를 활성화시키는 FXR 작용제(agonist) 기전의 NASH 치료 후보 물질이다. FXR은 세포 내의 핵에 존재하는 수용체들 중 하나로 간의 지질 및 당 대사, 담즙산의 생성 및 배출, 염증 반응 등에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회사 측은 생체 외(in vitro) 연구 및 질환 동물모델 연구 결과 약물 효력 및 표적 선택성, 간 섬유화 억제 및 NASH 증상 개선에 대한 효과 등이 유의미하게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임상 1상 시험 디자인은 임상약리컨설팅회사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와의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설계됐고, FDA와 pre-IND을 통해 사전에 협의를 마쳐 IND 승인을 받았다”며 “내년 하반기 중 임상 1상 완료를 목표로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비알코올성 지방간염은 가장 흔한 만성 간질환의 하나로 미국 국립 당뇨병 소화기 신장질환 연구소(NIDDK)에 따르면 미국 성인의 약 1.5%~6.5%가 NASH 질환을 앓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GlobalData에서 제공한 데이터(2022.03)에 따르면 미국을 포함한 주요 7개국 기준으로 치료제 시장 규모는 2021년 2270억원 규모에서 2031년에는 약 36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김용주 기자 kgfox11@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