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 “원숭이두창 진단키트 개발 완료”

진매트릭스는 원숭이두창 진단키트 신제품 2종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개발 제품은 원숭이두창 감염여부를 진단하는 ‘네오플렉스 MPX’와 원숭이두창·대상포진을 동시에 감별 진단할 수 있는 ‘네오플렉스 MPX-VZV’이다.

네오플렉스 MPX는 원숭이두창 바이러스(Monkeypox)와 다른 포진바이러스인 천연두, 수두, 우두바이러스를 감별할 수 있다.

네오플렉스 MPX-VZV는 발열, 두통, 피로, 수포성 발진 등 임상 증상이 유사한 원숭이두창과 대상포진 바이러스를 동시에 감별하는 제품이다.

검사 소요시간을 40분대로 단축해 1~2시간 소요되는 기존 제품 대비 속도와 편의성을 개선하면서도 높은 검사 정확도를 구현한 것이 특징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