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산병원, 집에서 의무기록사본 열람 서비스 시행

환자나 보호자는 의무기록사본이 필요할 때 병원에 방문해야 한다. 이러한 번거로움을 덜기 위해 서울아산병원은 국내 최초로 온라인 발급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90일간 자유롭게 열람·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도 도입했다.

서울아산병원은 지난해 홈페이지에서 의무기록사본을 직접 출력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했다. 응급·외래·입원 진료기록, 혈액·소변·조직 검사, CT·MRI판독  검사결과지 등에 대한 사본 발급이 가능하다.

최근에는 ‘온라인 의무기록 사본 파일 발급 서비스’도 시작했다. 출력만 가능한 서비스에서 다운로드까지 가능한 서비스로 확대한 것. 보안문서 형태로 사본을 받은 다음 전용뷰어로 90일간 자유롭게 열람·이용할 수 있다.

보안 및 관리도 강화됐다. ▲온라인으로 발급 받은 의무기록사본 파일은 보안코드를 입력해야만 열람할 수 있고 ▲문서번호로 사본 진위 검증이 가능하며 ▲증명서 발급 시점과 위·변조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타임스탬프로 진본이라는 법적 보장도 받을 수 있다.

외부에 이미 제출한 의무기록사본 파일은 열람차단 기능을 설정할 수 있다. 제출한 사본을 상대방이 언제 열어봤는지, 유효기간은 언제까지인지 등 유통과정도 파악할 수 있다.

온라인 의무기록사본 발급 신청 및 직접 출력, 파일 다운로드는 서울아산병원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주말과 공휴일은 서비스 이용이 불가능하며, 발급 신청을 하면 다음날 받을 수 있다.

CT(컴퓨터단층촬영), MRI(자기공명영상), PET(양전자방출단층촬영) 등 영상 CD 사본은 병원에 방문해야 발급 받을 수 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