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서울대, ‘동물의약품 공동연구개발·합작회사 설립’ 협약

대웅-서울대학교 ‘동물의약품 공동연구개발 및 합작회사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 (좌측부터) 오세정 서울대학교 총장, 윤재춘 대웅 대표

대웅(대표 윤재춘)은 22일 서울대와 ‘동물의약품 공동연구개발 및 합작회사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세포 유전자 치료제 연구, 동물용 의약품 및 의료기기 연구, 동물용 건강기능식품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또 향후 3년간 ▲중간엽줄기세포(MSC) 치료제 연구 및 효능 연구 ▲개/고양이 유전병 치료제 개발 ▲동물용 의약품 및 의료기기 효능 검증 및 연구 ▲동물용 건강기능식품 제품 개발 및 사업화 ▲수의대 교수진의 참여를 통한 당사자 간 협력 및 공동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대웅은 자회사 대웅제약, 대웅펫, 아피셀테라퓨틱스를 중심으로 줄기세포 플랫폼 DW-MSC 등 세포 유전자 치료제 연구 개발력을 갖추고 있다.

서울대 수의대는 동물 임상 및 연구개발 역량을 확보한 연구기관이자 농림축산검역본부 지정 ‘동물용 의약품 및 의료기기 임상시험 실시기관’이어서 양측의  시너지 창출이 기대된다.

김용주 기자 kgfox11@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