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문화재단, ‘2022 AG신진작가’ 공모전서 서완호 작가 대상

왼쪽부터 박춘화, 박정우, 단스, 서완호, 오승언, 전우현

안국문화재단(안국약품)은 5월 23일 ‘2022년도 AG신진작가대상’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대상 서완호 작가 등 수상자 6명에 대한 시상을 실시했다.

안국약품이 후원하고 안국문화재단이 주최·주관하는 ‘AG신진작가대상 공모전’은 2018년부터 시작돼 올해로 5년차를 맞고 있다.

공모전 지원 자격은 상업화랑에서 무료초대개인전을 3회 이상 하지 않은 신진작가이다.

이와 관련, 안국문화재단은 ” AG신진작가대상 공모전은 신진작가는 젊은 작가라는 통념적인 등식에서 벗어나 나이 제한이 없는 데뷔작가에 대한 지원으로 인식을 통일하고, 신진작가 발굴프로그램으로 설계돼 꾸준히 신진작가들에게는 중요한 등용문으로 자리매김해 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공모전은 총 382명의 지원자 중에서 3차에 걸친 심사과정을 통해 6명의 최종 입상자를 선정했다. 대상에는 서완호 작가, 우수상에 박정우 작가, 장려상에 단스, 박춘화, 오승언, 전우현 작가가 선정됐다.

심사위원장인 서울대학교 심상용 교수는 “대상을 받은 서완호 작가의 회화는 수사적 완성도가 상당하다. 인물을 등장 시키지 않으면서 인간에 대해 이야기하는 방식이다. 작품들은 분위기가 깊이 쓸쓸한 것이, 눈보다 먼저 마음으로 다가온다”는 심사평을 밝혔다.

대상 수상자인 서완호 작가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더 작업에 몰두하고 집중할 수 있는 동력을 얻게 됐다”며 “후배들에게도 작은 용기기 되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본다. 종종 제 작업이 출구가 보이지 않는 긴 터널처럼 느껴질 때도 있지만 함부로 낙심하지 않고 계속해서 전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주 기자 kgfox11@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