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년 이후 성관계 개선을 위한 팁7

중년 이후에는 부부 관계에 대한 지혜가 필요하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나이가 들면서 어떤 질병이나 약물 때문에 성욕이 뚝 떨어질 수 있다. 하지만 중년 이후의 남녀도 나이 탓을 하며 불만족한 성생활에 체념해선 안 된다고 성의학 전문가들은 지적한다.

중년 이후에도 여전히 활발한 성관계가 가능하다. 다만 젊었을 때보다는 좀 더 사려 깊게 계획을 세우는 게 바람직하다.

미국 건강매체 ‘웹엠디’의 자료 등을 바탕으로 ‘중년 이후 성관계 개선을 위한 팁 7가지’를 소개한다.

1. 규칙적인 운동
성관계를 여유롭게 생각할 수 있으나, 관계를 맺는 동안 땀을 뻘뻘 흘릴 수도 있다.

여성의 경우 규칙적인 신체 활동이 각성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대표적인 운동이 항문을 조였다 푸는 것을 반복하는 케겔 운동이다. 이는 골반저 근육을 강화한다. 운동 후 소변을 볼 때 중간에 멈추면 해당 근육이 강화된 것을 느낄 수 있다. 하루에 여러 차례에 걸쳐 비교적 자유롭게 케겔 운동을 할 수 있다.

운동하는 남성은 그렇지 않은 남성보다 발기부전(ED) 문제가 발생할 확률이 낮다. 장거리 자전거를 즐기려면 좌석이 편안하고 자신에게 맞는 자전거를 고른다. 발기부전 위험을 낮추는 데도 도움이 될 수 있다. 새로운 운동을 시작하기 전에 반드시 의사와 상담해야 한다.

다음은 성관계가 건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몇몇 이유다.

▶ 근육 강화= 등을 다치게 하거나 근육을 당기는 것보다 기분을 잡치게 하는 것은 없다. 성관계는 최고의 근력 운동이 될 수 있다.

▶ 기분 전환= 운동을 하면 뇌에서 기분을 좋게 하는 세로토닌 등 화학물질이 나온다. 우울증을 확 날려버릴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다.

▶ 몸매 향상= 규칙적인 운동은 신체를 최상의 상태로 유지해주고, 자신감을 불어넣고, 성생활을 향상시킬 수 있다. 성관계는 몸매를 좋게 해준다.

2. 흥미를 잃지 않고 새로운 것 시도
오랫동안 같은 파트너와 함께 지내다 보면 성생활을 좀 더 다양하게 할 수 있는 아이디어가 문득 떠오를 수 있다. 관계를 갖는 시간을 바꿔 보는 것도 좋다. 특히 밤에 너무 졸리다면 아침에 관계를 갖는 걸 적극적으로 고려한다.

체위도 바꿔 보고, 낭만적인 분위기를 만들고, 새로운 장소를 찾아보고, 함께 샤워 또는 목욕을 하고, 전문 마사지를 함께 받는 등 신선한 행동이 바람직하다.

거창한 계획보다는 소소한 계획을 꼼꼼하게 짠다면, 두 사람이 먼 길을 별 탈 없이 갈 수 있다.

3. 성관계를 뛰어넘는 생각
성관계에 한계가 있다고 스스로 판단한다면 서로 친밀감을 느끼고 함께 즐길 수 있는 다른 선택도 결코 적지 않다. 단순하지만 깊숙한 키스, 애무 행위가 좋은 예다. 또한 관능적인 마사지를 서로 해주거나, 관계에 입을 활용하거나, 바이브레이터 등 도구를 적절히 사용할 수도 있다.

4. 편안한 느낌
관절염 또는 계속되는 통증 탓에 성관계가 썩 즐겁지 않다면 기분이 좋아지는 다른 방법을 찾을 수 있다. 서로 쉽게 취할 수 있는 체위를 시도해보거나 베개를 사용할 수도 있다. 하루 중 가장 기분이 좋을 때 관계를 갖는 것도 좋다. 필요한 경우 미리 따뜻한 물로 몸을 씻거나 진통제를 복용하면 긴장이 풀린다.

5. 약물 문제의 해결
일부 약물은 부작용으로 성적인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항우울제, 항히스타민제, 혈압약, 콜레스테롤 저하제, 궤양 치료제 등을 복용하다 성생활에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있다. 이 때는 의사와 상담해 원인을 분석하고 근본적인 문제를 풀어야 한다.

6. 수술 또는 질병을 앓은 뒤에는 서두르지 않는다
파트너와 다시 관계를 맺기 전에 몸이 회복할 시간을 충분히 주는 게 바람직하다. 성관계를 가져도 무방하다는 의사의 진단이 있으면 천천히 관능적인 터치와 키스부터 시작한다. 행위 후엔 육체적·감정적 느낌을 서로 솔직히 털어놓는다.

7. 스스럼없는 대화
성생활에 걱정거리가 있다면 끙끙대지 말고, 파트너와 스스럼없이 이야기를 나눈다. 성욕의 변화, 자신의 신체에 대한 느낌 등 어떤 것이라도 좋다. 두 사람이 모두 성생활에 만족하지 못하고 이를 해결하지 못했다면 성 치료사와 상담하는 것도 고려해야 한다. 담당 의사가 성상담사에게 의뢰하는 경우도 있다.

나이가 들면 파트너와 더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낼 수 있는 게 일종의 장점이다. 따라서 우리가 하기에 따라서는 젊었을 때보다 오히려 더 가까워질 수도 있다.

한편 이 밖에 염두에 둬야 할 점도 몇 가지 있다.

성병을 젊은이들의 일인 것처럼 생각하는 건 썩 좋지 않다. 매독·임질·생식기 헤르페스·후천성면역결핍증(에이즈) 등 각종 성병의 감염 가능성에 촉각을 세워야 한다. 특히 파트너가 두 명 이상이라면 예방 조치를 철저히 취해야 한다.

의사를 찾아 진료를 받아야 하는 경우도 생길 수 있다. 폐경 후 질 건조증, 성교통이 일부 있을 수 있다. 파트너와 전희에 대해 이야기하거나, 실리콘을 기반으로 하는 윤활제를 써야 할 수도 있다. 그래도 문제가 여전하면 의사와 상의한다.

일부 남성은 발기 및 유지에 더 많은 자극이 필요할 수 있다. 긴장을 풀고 파트너의 손길을 즐기는 것도 나쁘지 않다. 그러나 발기부전이 지속되면 치료를 받아야 한다.

김영섭 기자 edwdkim@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7개 댓글
  1. 25세 김연호

    아나는 중년까지 교미맺기에는 틀렸네

    아직까지 예전에 복싱으로 어떤애눈때리고패고 병원실려가게만들고 했던 기억이 생생하고 그것도 상당히많이떄렸지만

    애들하고는 거짓으로 그런적없다고 쌍방이라고 말맞췄는데 양심까지도없는나… 이렇게해서도 잘살아온나

    그럼에도 나를 사랑해주는 여자가있었기에 좋았는데 여자는 내외모보고 결혼할생각은없다고하니……
    나 김연호 복싱배워서 수많이 많은애들을 패고다녔지만 이게 정의인줄알았지만 요즘은 후회가된다.

    1. 쿠로비토

      그런거 걱정 하덜덜마 니나이는 젊은거다 니나이는 못생겨도 커버가되..
      근데 내나이는 그런게안되거든….. 난 키도너무작아서 말야 넌 키크지않냐? 부럽다 사이즈도 클거아냐?

      1. 25세 김연호

        면상도 눈이너무작고 목도길고 눈은 플라스틱 구멍내고 파낸만큼의 크기의 눈이라서 너무 작고 추남이에요
        목도길고 얼굴도길고 복싱배워서 남을 여기저기 많이 팰줄만알았지 게다가
        성기도 못생겼어요

        그래서 성기못생기고 외모못생긴 우울감에 2~3월달에 이곳들 많이 둘러보며 의견을 나눴었죠….. 지금도 이런생각이드는거보니 난역시 못낫어요
        그래서 못생긴여자들만 많이꼬이고 대부분은 돈주고 관계맺어요 돈주고 맺을때 여자들이 외모보고는 실망을많이하지만 사이즈에는 감동을하죠 그래서 전 아다도 일찍뗏고요

        1. 승원

          아니 형이 그게무슨 걱정이야? 그렇게못생기면서도 맨날 뒤에서 거짓말로 험담하고 다니는주제에.. 그러면서 여기서 이러고있는거야? 정말 실망이다 뭐처럼 오랜만에 여기기사보러왔는데 형 여기에다가 이런 의견남기면 부끄럽지도않아? 도대체 왜 그러고다니는거야

          1. 25세 김연호

            아가리 닥치그라 내가 복싱으로 남팬걸 숨기기위해서 거짓말쳐왔던건 맞지만 그건 거짓말이아니라 처세라는것이다 난 거짓말이아니라 흔히 정치판에서 쓰는 처세를한것이란말이다 어린노무자식아

  2. ㅡㅡ

    어이 당신 25세 김연호.. 그것이 자랑이냐 이런곳에다가 음담패설이나 써놓고 그런건 개인적인대화주제로나 나눠라 변태새끼

  3. 러브루틴

    저는 출산후 성육이 훅 떨어졌던 케이스인데, 그때는 뭘해도 너무 싫더라구요. 옆에오는것도 말하는것도. ㅠㅠ 지금은 시간이 많이 흘러 자연스럽게 좋아지긴 했지만요. 애정표현을 자주 해주고 성적 호기심을 자극하는것도 진짜 추천해요. 제가 코스메틱 회사 대표라 제가 쓸 목적으로 히알옥타 젤을 기획했는데, 확실히 젤이나 도구의 도움을 받는것도 좋습니다. 분위기가 많이 환기가 된달까요..? ^^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