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확진 후엔 백신 1회 접종으로 충분”

서울의 한 병원에서 시민이 백신 4차 접종을 받고 있다. [사진=뉴스1]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이 진행 중인 가운데, 아직 백신을 한 차례도 접종 받지 않은 미접종자들이 있다.

이들 미접종자들 중에는 코로나19 확진 경험이 있는 사람들도 있다. 이들은 백신 접종을 받을 필요가 없을까?

최근 서울대병원이 발표한 연구에 따르면 확진 이력이 있는 사람은 1회 접종만으로 충분한 면역력이 형성된다.

서울대병원 감염내과 박완범‧최평균‧강창경 교수팀과 서울대 의대 이창한 교수팀이 코로나 확진 6개월 또는 18개월 후 mRNA 백신을 접종한 43명을 대상으로 면역반응을 분석한 결과다.

연구팀은 ▲무확진이면서 백신 미접종군 ▲무확진이면서 백신 1회 접종군 ▲무확진이면서 백신 2회 접종군 ▲확진 6개월 후 백신 1회 접종군 ▲확진 18개월 후 백신 1회 접종군 ▲확진 6개월 후 백신 2회 접종군 ▲확진 18개월 후 백신 2회 접종군의 혈액을 채취해 면역반응 변화를 비교 분석했다.

그 결과, 코로나 확진 6개월 후 접종과 18개월 후 접종이 비슷한 수준의 높은 항체 면역반응을 형성했다. 확진 후 18개월이 지난 상태여도 1회 접종만으로도 폭넓은 면역 반응이 일어났다.

오미크론을 포함한 다양한 변이주에 대한 항체역가와 세포매개 면역반응을 평가한 결과다. 확진 18개월 후 단 한 번의 접종으로 오미크론 등에 대해 항체 면역반응이 일어났고, 특히 바이러스를 중화시키는 항체 반응뿐 아니라 감염된 세포 안의 바이러스를 제거하는데 관여하는 세포매개 면역반응도 높았다.

반면, 두 번째 추가 접종은 면역반응을 유의하게 증가시키지 않았다. 코로나 확진 후 백신 접종은 mRNA 백신 1회로 충분하다는 의미다.

박완범 교수는 “코로나 감염 후 부작용에 대한 걱정 등 여러 사유로 미접종자가 여전히 많다”며 “코로나 감염 후 일 년 반이 지나도 mRNA 백신 1회 접종으로 여러 변이주에 대한 면역이 형성되니, 감염된 기간에 관계없이 백신 접종을 할 것”을 권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학술지 ≪BMC 의학(BMC Medicine)≫ 온라인판 최근호에 게재됐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