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크는 치료가 시작 “운동 통한 관리가 가장 중요”

짐볼을 활용해 허리 디스크 예방·관리 운동을 할 수 있다.

허리디스크 질환으로 병원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자료에 따르면 허리디스크 질환으로 병원에 다녀간 환자는 연간 200만 명에 달한다.

허리디스크 질환은 척추뼈 사이에 있는 디스크(추간판)라는 연골 구조물이 돌출돼 신경을 누르며 통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허리디스크 질환은 교통사고 등으로 인한 외상을 제외하면 대부분 잘못된 자세나 생활 습관에 따른 퇴행성 변화가 원인이다. 특히, 다른 퇴행성 질환보다 발생 연령이 낮기 때문에 젊다고 안심할 수 없다.

허리디스크 질환의 증상으로는 지속적인 허리 통증과 다리가 저리고 당기는 방사통이 대표적이다. 심한 통증으로 일상에 어려움이 많기 때문에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초기라면 약물 치료와 물리 치료, 충분한 휴식으로 통증이 호전될 수 있다. 만약 이와 같은 보존적인 치료로도 통증이 나아지지 않고 더 심해진다면 신경차단술이나 경막외신경성형술과 같은 비수술 치료가 효과적이다. 대부분의 허리디스크 질환은 수술이 필요하지 않지만, 걷는 게 힘들 정도로 다리가 저리고 당긴다면 신경 손상을 의심해야 한다. 한 번 손상된 신경은 회복이 거의 불가능하기 때문에 이럴 경우 돌출된 디스크를 제거하는 수술 치료가 필요하다.

 

허리디스크 질환, 치료만큼 중요한 것이 바로 치료 후 관리

강남나누리병원 척추센터 임재현 원장은 “허리디스크 질환 치료 후 통증이 없어지면 완치됐다고 생각하는 환자들이 많은데 이는 잘못된 생각이다”라며 “통증을 없앴다면 꾸준한 운동을 통해 약해진 근육을 강화해야 한다. 그래야 통증이 다시 발생하는 것을 막을 수 있다”고 조언했다.

간혹 운동으로 허리디스크 질환을 치료하겠다는 사람들이 있는데, 절대 금물이다. 자신의 상태를 정확히 모르는 상황에서 무작정 운동을 한다면 오히려 질환이 악화될 수 있기 때문이다. 허리가 아플 때는 먼저 안정을 취하고 만약 통증이 일주일 이상 지속된다면 병원을 찾아 원인을 찾고 통증을 치료해야 한다. 운동은 그다음이다.

임 원장은 “허리 건강을 위한다면 탁구나 배드민턴, 축구 등 상대편과 경쟁하는 운동은 부상의 위험이 크기 때문에 피하는 것이 좋다”고 “대신 빠른 걸음으로 하는 걷기 운동이나 수영은 허리 건강에 도움이 된다. 하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꾸준히 운동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집에서 쉽게 할 수 있는 홈트레이닝도 허리 건강에 도움이 된다. 짐볼과 같은 도구를 사용하는 것도 좋다. 짐볼로 운동의 강도를 폭넓게 조절, 스트레칭과 근력운동 효과를 증진시킬 수 있다. 짐볼을 이용한 허리 건강 운동에 대해 알아보자.

짐볼을 활용한 허리운동

1. 짐볼 위에 다리 올려 구부리기
-누워있는 상태에서 다리를 짐볼 위에 올려놓습니다.
주의) 이때 짐볼은 종아리와 발목 사이에 놓습니다.
-그 상태에서 다리를 가슴 쪽으로 구부려 줍니다. (6초 유지)
-다시 원래 상태로 돌아옵니다.
주의) 만약 동작이 어렵다면 짐볼을 종아리에 두고 하시면 됩니다.
6초 유지, 10회 반복, 1세트

2. 짐볼에 다리 올려 좌우로 비틀기
-누워있는 상태에서 다리를 짐볼 위에 올려놓습니다.
-그 상태에서 다리를 왼쪽으로 돌려줍니다.(6초 유지)
-다시 다리를 오른쪽으로 돌려줍니다.(6초 유지)
주의) 어깨가 바닥에서 떨어지지 않도록 주의해 주세요.
주의) 과도하게 비틀지 말고 통증이 느껴지지 않는 범위 내에서 해주세요.
좌우 각 6초 유지, 10회 반복

3. 짐볼에 다리 올려 허리 들기
-누워있는 상태에서 다리를 짐볼 위에 올려놓습니다.
-그 상태로 허리를 들어 줍니다. (3초 유지)
주의) 이때 골반과 다리 허리가 직선을 이루도록 합니다.
3초 유지, 10회 반복, 3세트


4. 짐볼을 이용한 복근 운동
-누워있는 상태에서 짐볼을 복부에 올려놓습니다.
-짐볼을 손으로 밀며 상체를 들어 올립니다.(3초 유지)
주의) 상복부에 힘을 주고 목과 어깨에는 힘이 들어가지 않도록 주의하세요.
3초 유지, 10회 반복, 3세트

김혜원 기자 hentami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1 개의 댓글
  1. 강이식

    운동하자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