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마리서치, ‘고농도 핵산 액제 조성물’ 관련 특허 일본 등록

파마리서치(대표이사 김신규, 강기석)는 최근 고농도 핵산 액제 조성물 관련 일본 특허 등록이 결정됐다고 4일 밝혔다.

등록 결정된 특허 명칭은 ‘DNA 단편 혼합물이 고농도로 함유된 유동성을 갖는 액제 조성물’이다. 고농도 핵산을 용해할 때 발생하는 겔화 현상을 개선한 기술로, 핵산이 효율적으로 주사될 수 있도록 개선된 것이 특징이다.

파마리서치는 이번 특허 결정으로, 일본 내에서 2039년 3월까지 고농도 액제 조성물에 대한 독점적이고 배타적인 권리를 보장 받을 수 있게 됐다.

파마리서치 관계자는 “이번 특허를 통해 고농도 핵산이 인체 내 효과적으로 주사 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유동성을 갖는 고농도 DNA 단편 혼합물을 이용해 주사제, 액상제 등 다양한 제형 개발에 적용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파마리서치는 조직 재생 물질인 DOT™ PDRN 및 DOT™ PN을 중심으로 의약품, 의료기기, 화장품, 건강기능식품 등을 제조 판매하는 재생의학 기반의 제약 바이오 기업이다. 대표 품목은 리쥬란®, 콘쥬란®, 리쥬란 코스메틱, 리안® 점안액 등이 있다.

김용주 기자 kgfox11@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