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심전도 모니터링 AI솔루션 ‘메모패치’ 국내 판권 계약 체결

<사진 좌측 유한양행 조욱제 대표이사, 우측 휴이노 길영준 대표>

유한양행(대표 조욱제)은 휴이노(대표 길영준)와 메모패치(MEMO PatchTM)의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메모패치는 심전도 모니터링 AI 솔루션으로 최대 14일까지 측정한 심전도 데이터를 인공지능 기술로 분석해 의료진의 진단을 보조하는 솔루션이다.

메모패치 판권 계약과 보급 확대에 따라, 의료기관에서의 심전도 측정, 분석 및 부정맥 등 심혈관 질환의 조기 진단이 보다 원활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양사는 5월 중 메모패치 제품을 본격 선보일 예정이다.

유한양행 조욱제 사장은 “혁신적인 기술을 기반으로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양사가 오랜 기간 준비한 만큼 유한양행의 영업력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심전도 분석 시장을 리딩하는 성과를 이루어 내겠다”고 말했다.

김용주 기자 kgfox11@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