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페론,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임상지원과제 선정

[이미지=샤페론]
면역 신약개발 바이오기업 샤페론은 코로나19 치료제 ‘누세핀(NuSepin®)’이 국가신약개발재단(KDDF)의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지원과제로 선정돼 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샤페론은 지난 1월 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누세핀의 다국가 임상 2b·3상의 승인을 받아 국내 임상 개시를 준비 중에 있다.

이번 과제 선정에 따라 샤페론은 1년간 약 91억원 연구비를 지원받게 됐다.

입원 중인 코로나19 폐렴 중등증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누세핀의 용법 용량, 유효성 및 안전성을 검증하는 임상 2b상 시험을 완료하는 것이 최종 목표다.

한편 샤페론은 임상개발 전략과 역량 강화를 위해 지난해 11월 임상개발 전문가 이지선 상무를 영입했다. 3월에는 신약 파이프라인 연구를 위해 전문의 출신 이상엽 상무를 연구개발실장으로 영입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