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좀산업협의회-식약처 ‘산업 활성화’ 논의

[사진=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는 식품의약품안전처와 공동으로 엑소좀 산업 분야 발전을 위한 ‘엑소좀산업협의회-식약처’ 간담회를 7일 서울 강남 그랜드 인터컨티넨탈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차세대 핵심기술의 연구개발(R&D) 기획 단계부터 기술-규제 정합성 검토 등을 통해 혁신 기술이 적기에 시장 진입할 수 있도록 인·허가 및 규제개선 연구를 지속 지원하기 위한 식약처 행정의 일환이다.

주요 논의사항은 △국내 엑소좀 개발 동향 △엑소좀 응용 분야 확대 △ 산업 활성화 방안 등이다.

바이오의약품협회는 식약처와 공동으로 ‘민관협의체’인 다이나믹바이오를 운영중이다. 빠르게 변화하는 바이오의약산업 트렌드에 대응하며 적극적으로 업계를 지원하기 위해 올해 조직도를 개편한 바 있다.

엑소좀산업협의회 배신규 회장은 “최근 엑소좀 기술이 차세대 바이오의약품 개발 기술의 한 축으로 주목받으면서 엑소좀 기업들도 크게 늘고 있다”며 “식약처와 긴밀한 소통을 통해 국내 엑소좀 산업이 활성화되고 의약품 개발이 가속화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엑소좀산업협의회는 엑소좀을 활용한 신약개발 기업들이 엑소좀 관련 기술을 발전시키고 응용 분야 확대와 산업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설립했다. 21개 회원사로 구성되어 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