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를 윤기 있게 만드는 먹을거리 7

 

유전자를 바꿀 수도 없고, 피부를 거칠게 만드는 스트레스를 완전히 없앨 수도 없다. 그러나 놀라운 피부를 가능하게 하는 음식을 먹을 수는 있다고 미국의 영양 전문가 킴벌리 스나이더는 말한다. ‘프리벤션닷컴’이 피부의 건강과 외모를 가꿔주는 음식 7가지를 소개했다.

 

1. 해초

비타민 B철분 같은 미네랄이 있어서 피를 잘 돌게 하여 환한 피부를 갖게 한다. 소금기는 적고 요오드가 많아서 갑상선(갑상샘)과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해준다.

 

2. 오이

수분을 지켜주는 자연의 만병통치약이다. 수분은 젊고 부드러운 피부를 만드는데 필수적이다. 오이에는 비타민 B, C. 아연, 철분, 엽산, 칼슘, 마그네슘, 칼륨 등이 들어 있다. 얇게 자른 오이를 눈에 붙이는 것은 소염 작용을 한다.

 

 

 

3. 케일

건강에 좋은 채소인 케일에는 미용 비타민 A, C, E의 훌륭한 원천이다. 모두는 노화 방지 성분이며, 새로운 세포의 성장을 돕는다. 컵 분량의 잘게 썬 케일은 비타민C 하루 권장량의 134%를 함유하고 있다. 그램 당 비타민C 함유량을 볼 때 케일은 오렌지의 두 배 정도이다. 케일은 건강한 피부에 필요한 마그네슘, 칼슘이 풍부하다. 주스로 마시거나 마사지를 해도 된다.

 

4. 파파야

몸에서 비타민 A로 변하는 베타카로틴이 풍부하다. 이는 피부 재생 정비공 역할을 한다. 파파인 효소는 모든 각질 제거 마스크에 사용된다. 그러나 먹게 되면 소화기관도 청소하고 눈과 피부도 밝게 만들어 준다.

 

 

 

5. 레몬

아침마다 뜨거운 물에 레몬을 넣어서 먹고 하루를 시작하라. 비타민 C 원기 회복제가 되고, 하루를 수분을 지키고 출발할 수 있다. 레몬의 효소는 인체 조직을 다시 젊게 해주고 피부 콜라겐을 지키는데 도움을 준다.

 

6. 양배추

양배추를 위장에 좋은 음식으로만 아는 사람들이 많다. 위 점막에도 좋지만 양배추는 놀라운 미용식이기도 하다. 섬유질이 풍부하고, 설포라판 복합체가 있는데, 이것은 노화 방지 항산화 작용을 한다. 비타민 C도 많다.

 

 

 

7. 호박씨

호박씨는 작지만 영양소를 가득 품고 있는 슈퍼 푸드다. 호박씨 한줌은 비타민 B와 비오틴을 먹는 것과 같은데, 머리카락, 손톱, 피부를 강하게 하는데 필수적인 영양분들이다.

 

또 호박씨에는 카로티노이드와 비타민 E 등 각종 항산화제가 많이 함유돼 있다. 이런 항산화제는 염증을 줄이고 유해한 활성 산소로부터 세포를 보호하는 효능이 있다. 호박씨에는 아연이 많은데, 이것이 부족하면 여드름이 생길 수 있다. 요구르트나 샐러드, 밥, 생선 등에 뿌려서 먹으면 된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