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필리핀·태국 품목허가 신청

[사진=대웅제약]
대웅제약이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펙수클루정(성분명: 펙수프라잔)의 아시아 시장 진출을 통해 글로벌 사업을 한층 강화한다.

대웅제약은 해외 법인 및 지사를 운영 중인 국가 중 필리핀, 인도네시아 및 태국에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신약 펙수클루정의 품목허가신청서(NDA)를 제출했다고 28일 밝혔다.

대웅제약은 현지에서 국가별로 요구하는 추가 연구자료 등을 구비하여 지난 2월부터 3월 중순까지 3개 국가에 순차적으로 품목허가신청서를 제출했다.

필리핀, 인도네시아, 태국 3개국의 의약품 총 시장규모는 2020년 Global IMS 기준 약 46조원으로 아세안 국가 중에서도 핵심 의약품 시장이다.

펙수클루정은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한 위식도역류질환의 계열 내 최고 신약으로, 위벽에서 위산을 분비하는 양성자 펌프를 가역적으로 차단하는 기전의 P-CAB(Potassium-Competitive Acid Blocker) 제제다.

대웅제약 전승호 대표는 “연내 추가적으로 해외 국가 허가제출이 예정되어 있고 중국과 미국 역시 목표 일정대로 개발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빠른 시일 내 펙수클루정을 계열 내 최고 제품(Best-in-class)으로 육성하여 글로벌 블록버스터 제품으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