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액 선구자’ 이종호 JW그룹 명예회장, 약업대상 수상

약업대상 시상식에서 (왼쪽부터) 이경하 JW그룹 회장,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 이종호 JW그룹 명예회장, 조선혜 한국의약품유통협회 회장, 최광훈 대한약사회 회장이 자리를 함께 했다.[사진=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이종호 JW그룹 명예회장이 ‘제3회 대한민국 약업대상’ 제약바이오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이 명예회장은 22일 서울 서초구 방배동 한국제약회관에서 열린 ‘제3회 대한민국 약업대상’ 제약바이오 부문 시상식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민국 약업대상은 약업계의 노력과 봉사에 대한 자긍심을 고취시키고, 그 공적을 대내외에 널리 알리고자 대한약사회,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한국의약품유통협회 등 약업계 3개 단체가 지난 2020년 공동 제정한 상이다.

이 명예회장은 1969년 국내 최초이자 세계 두 번째로 합성 항생제 ‘리지노마이신’을 개발, 1973년 12월 영국약전에 수록되며 제약 대한민국의 존재를 알렸다. 또 수액사업에 대해 선구적으로 투자, 2019년 자체 개발한 3체임버 종합영양수액 ‘위너프’ 완제품을 아시아권 제약사 최초로 유럽 시장에 수출했다.

이종호 명예회장은 이날 시상식에서 “약업계를 대표하는 큰상을 받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인재육성 및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대한민국 제약바이오산업이) 지속가능한 산업으로 성장할 것을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 최광훈 대한약사회 회장, 조선혜 한국의약품유통협회 회장 등 3개 단체장은 “이 명예회장은 국내 제약바이오산업을 한 단계 발전시킨 제약산업의 살아있는 역사 같은 분”이라며 “이 명예회장님이 보여주신 도전정신은 많은 분들에게 귀감이 돼 글로벌 제약바이오강국 도약의 동력이 될 것”이라고 축하했다.

한편,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이날 시상식에 앞서 포상자 명단을 공개했다. 공로패는 이정희 유한양행 의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은 곽소연 일동제약 부장, 박중현 한미약품 전무, 오봉근 스위스 바젤투자청 한국대표, 공병준 유한양행 이사, 윤봉수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팀장이 받았다.

식품의약품안전처장 표창은 이계완 동국제약 소장, 김한곤 유한양행 팀장, 박상용 SK바이오사이언스 매니저, 최재호 대원제약 부장, 이준희 보령홀딩스 상무 등이 수상했다.

또 국회보건복지위원장 표창은 박현진 대웅제약 본부장, 권송상 큐엘파마 부사장, 엄민상 LG화학 책임, 유정재 JW중외제약 부장, 한상현 동아제약 팀장이 받았으며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 표창은 강기훈 유한양행 과장, 강재구 코오롱제약 과장, 성기엽 동아쏘시오홀딩스 팀장, 박진하 한림제약 상무, 이도연 일동제약 상무 등이 수상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장 표창 명단에는 김성진 경희대 교수, 이상우 제주대 교수, 김정민 아이이노 이사, 윤지희 한독 대리, 진창현 SK바이오사이언스 팀장, 서지노 식품의약품안전처 연구원이 이름을 올렸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