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꾹질 생기는 이유와 대처하는 법

 

딸꾹질을 하면 “너 혼자만 몰래 뭘 먹었느냐”는 우스갯소리를 듣기 일쑤다. 갑자기 목구멍에서 ‘딸꾹’하고 소리가 나는 이유는 무엇일까.

 

구글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단어 중 ‘코비드-19’ ‘접종’ ‘서로 돕기’와 함께 ‘딸꾹질’이 포함됐다. 이에 앞서 2019년 닥터 구글에서 사람들이 가장 많이 검색한 단어에서도 딸꾹질은 3위를 차지했다. 이렇듯 검색순위가 높은 이유는 눈부신 의학과 과학의 발전에도 불구하고 딸꾹질에 관해 우리가 모르는 것이 많다는 반증이다.

 

 

 

딸꾹질은 본인의 의사와 전혀 상관없이 생긴다. 딸꾹질을 이해하려면 호흡을 조절하는 주요 근육인 횡격막을 알아야 한다. 횡격막은 폐 바로 아래, 위 근처에 자리하고 있다. 숨을 들이 마시면 횡격막은 수축하고 가슴이 팽창한다. 딸꾹질은 이 근육의 갑작스러운 경련을 의미한다.

 

스위스 취리히대 위장내과 마크 폭스 교수는 횡격막이 멋대로 수축하면 숨을 들이마실 때 공기가 목구멍에 부딪치면서 압력의 방출에 의해 ‘딸꾹’ 하는 소리가 나게 된다고 설명한다.

 

 

 

이런 딸꾹질의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다. 일반적으로 배가 부풀어 오르거나 갑자기 숨을 들이마시는 때 나타나는 증상들이 겹쳐 일어난다.

 

또 매운 음식, 너무 많이 먹거나 마셨을 때, 담배 연기와 같은 자극물을 들이마셨을 때, 을 마실 때에도 발생한다. 가령, 매운 음식을 먹으면 가 화학적으로 자극될 수 있다. 위는 횡격막과 매우 가깝기 때문에 근육이 경련을 일으키도록 자극해 딸꾹질이 발생할 수 있다.

 

이밖에 정신적으로 심한 충격을 받거나 음식을 급하게 삼킬 때 날 수 있다. 또 너무 웃다가도 딸꾹질이 날 수 있다. 스트레스, 불안증과 질병이 있을 때도 딸꾹질이 생길 수 있다.

 

뇌수에 병이 생겼거나 중독물질 등에 의해 중추신경성으로 일어나는 경우도 있고, 복막염, 간질환 등이 있을 때도 생길 수 있다. 일반적인 딸꾹질은 코를 막고 한참 동안 숨을 쉬지 않으면 그친다.

 

 

 

그렇다면 딸꾹질을 멈추려면 어떻게 할까? 폴 박사는 “혈류 속에 이산화탄소 을 늘리는 방법이 있다”며 “10~20초 동안 숨을 멈추거나 숨을 쉬지 않고 미지근한 물 한잔을 마시거나 종이봉투에 입을 대고 20~30초간 숨을 불어넣거나, 30초 정도 가볍게 뛰거나 점프를 해보라”고 말한다. 또 콧속을 자극해 재채기를 해도 그치게 할 수 있다.

 

한방에서는 강한 진정작용이 있는 감꼭지 5~7개를 물에 달여 하루 2~3번에 나누어 먹으면 딸꾹질을 멈추는 데 좋다고 한다. 음식을 잘못 먹어서 생기는 딸꾹질의 경우 마늘 한 쪽을 입에 넣고 씹다가 딸꾹질 소리가 나려고 할 때 삼키면 좋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1 개의 댓글
  1. 익명

    딸꾹질 할 때 꼭 이 방법들 써 볼게요.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