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올바이오파마, 신약개발 전문가 차비 박사 영입

알미라 차비 박사 [사진=한올바이오파마]
한올바이오파마는 미국법인 HPI 최고의학책임자(CMO)이자 최고개발책임자(CDO)로 글로벌 임상 전문가인 알미라 차비(Almira Chabi) 박사를 영입했다고 21일 밝혔다.

차비 박사는 글로벌 무대에서 성공적인 신약 개발 및 허가를 주도적으로 이끈 업계 최고 전문가로 손꼽힌다. 미국 위스콘신-매디슨 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머크(Merck), 제넨텍(Genentech) 등 글로벌 제약·바이오 기업의 안과 및 신경과학 분야에서 다양한 범위의 프로젝트를 추진하며 글로벌 임상을 리드해왔다.

최근에는 산텐(Santen)에서 부사장이자 녹내장 및 신경보호 치료제 분야의 글로벌 수장 역할을 수행했다.

한올바이오파마는 신약개발 전문성과 노하우를 통해 한 단계 높은 수준의 신약 연구개발(R&D) 역량을 만들겠다는 각오다. 특히 대웅제약과 공동 개발 중인 안구건조증 치료제 ‘HL036’을 보다 다양한 염증성 안구질환에 적용하는 등 글로벌 임상개발과 투자를 강화할 계획이다.

한올바이오파마 정승원 대표는 “현재 해외에서 진행 중인 신약 개발뿐 아니라 새로운 파이프라인도 보강하는 공격적인 투자를 이어나가 새로운 치료제를 절실히 필요로 하는 환자에게 기여하는 존경 받는 글로벌 제약회사의 길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