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 못 자면 더 위험···심장마비 위험 높이는 변수들

보통 6시간 이하로 잘 경우 심장마비 위험이 높아진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심장마비는 전세계적으로 많은 국가에서 상위권에 드는 사망 원인이다. 심장의 기능을 갑자기 멈추게 하는 원인은 여러가지가 있다. 최근 미국 건강매체 웹엠디는 심장마비를 일으키는 몇 가지 의외의 원인들을 선정해 소개했다.

수면 부족

규칙적으로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않으면 감정 기복이 심해지고 피곤해지고 심장마비의 위험도 높아질 수 있다.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보통 하룻밤에 6시간보다 적게 잔 사람들이 6~8시간 잔 사람들보다 심장마비에 걸릴 확률이 두 배나 높다는 것을 발견했다.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잠을 제대로 자지 않는 것은 혈압을 높이고 염증을 일으킬 수 있다. 이것은 둘 다 심장에 좋지 않다.

편두통

편두통이 있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나중에 심장마비에 걸릴 가능성이 더 높다. 그리고 편두통 전조들 – 두통이 오기 전에 시작되는 이상한  소리, 또는 감정 – 은 심장 질환과 더 강한 연관성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웹엠디는 지적했다.

추운 날씨

추위는 몸 전체에 큰 충격을 준다. 겨울에 밖에 있는 것은 동맥이 좁아지게 하여 혈액이 심장에 도달하는 것을 더 어렵게 만들 수 있다. 이런 상황에서 심장은 몸을 따뜻하게 유지하기 위해 더 열심히 일해야 한다. 추운 날씨에서 격렬한 운동을 하는 것은 현명하지 못한 선택이 될 수 있다.

대기오염과 자동차 배기가스

심장마비는 대기 오염도가 높을 때 더 흔하다. 오염된 공기를 지속적으로 들이마시는 사람들은 동맥이 막히고 심장병이 있을 가능성이 더 높다. 교통 체증에 갇혀 있는 것은 특히 위험할 수 있는데, 자동차 매연에 스트레스가 심하게 더해지면 심장 건강에 더 안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

과식

음식을 지나치게 많이 먹는 것은 허리 둘레가 늘어나는 것보다 더 치명적인 결과를 불러올 수 있다. 한 번에 많은 양의 음식을 먹으면 몸 안에 있는 스트레스 호르몬인 노르에피네프린 수치가 높아지는데, 이는 혈압과 심박수를 올릴 수 있고, 어떤 사람들에게는 심장마비를 일으킬 수 있다. 매우 기름진 식사는 또한 혈액에 있는 지방 종류의 급증시킬 수 있고, 이는 일시적으로 일부 혈관들을 손상시킬 수 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부정적 또는 긍정적인 격한 감정

분노, 슬픔, 그리고 스트레스는 심장 문제를 촉발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즐거운 사건들도 때때로 심장 마비로 이어질 수 있다. 심장마비는 깜짝 생일 파티, 결혼식, 또는 손자의 탄생과 함께 동반되는 감정에 의해 촉발될 수도 있다.

갑작스럽거나 강렬한 운동

몸매를 가꾸는 것은 장기적으로 우리의 심장을 보호하지만, 너무 많이 하는 것은 위험할 수 있다. 심장마비의 약 6%는 극심한 육체적 운동에 의해 유발된다. 그리고 운동이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좋은 방법이라고 들어봤을지도 모르지만, 화가 나거나 속상했을 때 무리하지 않는 것이 특히 중요하다.

감기 또는 독감

면역체계가 외부 침입자와 싸울 때, 심장과 동맥을 손상시킬 수 있는 염증을 유발할 수 있다. 한 연구에 따르면, 호흡기 감염에 걸린 사람들은 심장마비에 걸릴 확률이 두 배 더 높았다. 그러나 감염이 확인된 후 몇 주 후에 위험 수준은 정상으로 돌아왔다. 독감이 발병하는 동안 심장마비 발병율 또한 높아진다. 때문에 독감 예방 주사를 맞는 것이 좋다.

천식

이 폐질환이 있으면 심장마비가 올 확률이 70% 정도 올라간다. 흡입기를 사용하여 통제한다고 해도 정상보다 위험이 더 높다. 천식 때문에 심장 마비의 초기 징후일 수 있는 가슴이 조이는 느낌을 무시하는 경향이 있을 수 있다. 의사들은 호흡 문제가 심장 마비를 유발하는 것인지 아니면 단순히 염증이라는 공통적인 원인이 있는 것인지는 아직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고 말하고 있다.

아침에 잠자리에서 갑자기 일어나기

심장마비는 아침에 더 흔하다. 우리의 뇌는 깨어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호르몬을 대거 방출해 심장에 약간의 추가적인 스트레스를 주게 된다. 또한 오랜 수면 후에는 탈수 상태일 수도 있고, 이는 심장을 더 열심히 일하게 만들 수도 있다.

자연 재해 또는 참사

연구들은 지진이나 테러 공격과 같은 큰 재난 또는 참사 이후에 심장마비 발병율이 증가한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그리고 사건 직후 뿐만 아니라 심지어 몇 년 후까지도 그랬다. 이러한 상황을 피할 수 없을지도 모르지만, 충분한 휴식과 운동을 하는 것과 같은 스트레스 관리는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이다.

인기 스포츠에 대한 지나친 몰입

직접 스포츠 활동을 하는 것이 심장 마비를 일으킬 수 있고, 관람하는 것 역시 그럴 수 있다. 2006년 독일에서 월드컵 축구 경기 동안 심장 마비가 급증했다. 그리고 1980년 슈퍼볼이 끝난 후, 램스가 패한 후 로스앤젤레스에서 치명적인 심장마비 증가했다.

과음

하루에 한 잔씩 마시는 것은 심장을 질병으로부터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처럼 보이지만, 과음은 그 반대일 수도 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술은 혈압을 높이고, 나쁜 콜레스테롤을 증가시키고, 체중 증가를 유발할 수 있는데, 이 모든 것은 심장의 기능을 떨어뜨릴 수 있다. 단기적인 음주도 이런 악영향이 있을 수 있다.

김수현 기자 ksm78@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