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이노엔, 앱클론과 CAR-T세포치료제 공동개발 협약

[사진=HK inno.N, 앱클론]
바이오헬스기업 HK이노엔이 CAR-T세포치료제 위탁개발생산(CDMO)에 착수한다.

HK이노엔은 세포치료제 전문 기업 앱클론과 CAR-T세포치료제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사는 앱클론이 개발 중인 혈액암 치료용 CAR-T세포치료제 ‘AT101’의 임상, 제품생산, 상업화를 위해 공동개발 범위를 구체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정식 CDMO 계약은 올해 상반기 중 체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앱클론의 ‘AT101’은 혈액암을 적응증으로 하는 CAR-T세포치료제로, 지난해 말 임상1/2상을 승인 받았다.

AT101은 앱클론의 항체 디스커버리 플랫폼을 적용해 자체 발굴한 항체를 기반으로 개발되어 기존에 승인된 다국적기업들의 CAR-T세포치료제와 비교해 신규성과 약효 차별성이 기대되는 점이 특징이다.

HK이노엔은 현재 4개의 CAR-T, CAR-NK세포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HK이노엔 바이오연구소 원성용 소장은 “이번 앱클론과의 협력으로 첨단 바이오의약품 기술의 진보에 기여하는 한편 빠른 시장 진입을 기대한다”며 “첫 세포치료제 위탁개발생산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R&D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