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5만 6431명···나흘째 5만명대

[사진=뉴스1]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세가 지속하면서 일일 신규확진자가 나흘 연속 5만명대를 기록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5만6431명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전날에 기록했던 5만 4941명보다 1490명 늘어난 것으로 하루만에 역대 최다치를 경신했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135만630명으로 늘었다.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 5만6297명이었으며, 해외유입 134명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전날보다 21명 늘었다.

지역별로는 경기 1만7065명, 서울 1만1777명, 인천 4469명 등으로 수도권에서만 3만3311명(59.2%)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비수도권은 부산 3440명, 경남 2663명, 대구 2573명, 충남 2374명, 경북 2046명, 전북 1637명, 광주 1537명, 대전 1493명, 충북 1321명, 전남 1181명, 강원 981명, 울산 805명, 제주 552명, 세종 383명 등 총 2만2986명(40.8%)이다.

위중증 환자는 288명으로 전날 275명보다 13명 늘어났지만, 2주가 넘게 200명대 중후반 상태를 유지 중이다.

사망자는 36명 증가하면서 누적 사망자는 7081명으로 늘었다. 주간 일평균 사망자는 29.7명, 치명률은 0.52%를 기록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은 이날 0시 기준 86.2%(누적 4421만9764명)를 기록했다. 3차 접종은 전체 인구의 57.3%(누적 2942만1463명)가 마친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감염력이 강한 오미크론이 우세종으로 부상하면서, 확진자 증가세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당국은 이달 말 하루 확진자 수가 13만∼17만명까지 늘어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김수현 기자 ksm78@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