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현대바이오, 코로나19 경구치료제 업무협약 체결

지난 8일 업무 협약식 [사진=동국제약]
동국제약은 현대바이오에서 코로나19 경구용 항바이러스제로 개발 중인 ‘CP-COV03’이 출시되면, 완제품 생산과 원료를 공급하는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9일 밝혔다.

니클로사마이드 기반인 해당 후보물질이 코로나19 치료제 사용 승인을 받으면 치료제의 1차 위탁생산업체인 유영제약과 함께 완제품 생산과 원료 공급을 담당하게 된다.

‘CP-COV03’의 주성분인 니클로사마이드는 바이러스 감염시 숙주인 세포의 자가포식 작용을 활성화해 바이러스의 증식을 차단하는 작용기전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바이러스의 변이와 거의 무관하게 범용적으로 바이러스질환을 치료하는 효과가 있어 변이가 심한 코로나 치료에 매우 유망한 물질로 기대를 받아왔다.

현재 식약처에 현대바이오의 임상 2상 시험계획이 제출되어 임상시험 진행을 준비중이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그동안 다양한 제제기술을 적용해 제품을 생산하고 대내외적으로 주요 임상시료 및 상업용 제조의 제제화와 생산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이런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CP-COV03이 출시되면 국내 및 글로벌 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강력한 생산망으로서 역할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