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이렇게’ 하면 다이어트에 좋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다이어트 결심을 하면 식습관 및 생활습관에 큰 변화를 주어야만 성공할 수 있을 것 같다. 그래서 변화를 오래 지속하지 못하고 포기하게 되기 쉽고, 역시 살을 빼는 건 아무나 하는 게 아니란 생각이 든다.

하지만 내가 가진 모든 식습관이나 생활습관을 모조리 뜯어 고쳐야만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는 건 아니다. 그저 아침 루틴에 약간의 변화만 주는 것만으로도 도움이 될 수 있다.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되는 아침 습관, 미 건강정보 포털 웹엠디(WebMD)에서 소개했다.

체중 재기 = 아침에 일어나 화장실에 다녀온 후 체중을 재면 보다 정확하다. 음식을 먹거나 마시면 결과에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이다. 매일 아침 체중을 눈으로 확인하면 하루 동안 혹은 남은 한 주 동안 건강한 식사 계획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물 한 두 잔 마시기 = 아침식사 전 물을 한 두 잔 마시면 체중 감소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물은 칼로리가 없지만 포만감을 주고 식욕을 억제하기 때문에, 물을 마시고 나면 식사량을 줄일 수 있다. 또한 신진대사를 촉진해 칼로리를 태우는 데 도움이 된다.

아침식사 전 운동하기 = 아침식사를 하기 전 적당한 운동을 한다. 공복 운동은 체지방을 태워 운동 효과가 더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고단백의 아침식사 하기 = 단백질은 식사 후에도 포만감을 오래가게 해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될 수 있다. 신체가 과잉 지방으로 저장하기 더 어려운 영양소이기도 하다. 단백질의 또 다른 장점은 신체가 탄수화물이나 지방을 분해할 때 사용하는 것보다 단백질을 분해하는 데 더 많은 칼로리를 사용한다는 것이다.

그 날의 식사 계획 짜기 = 매일 아침 하루 동안 무엇을 먹을지 간단한 목록을 작성하라. 미리 식사 계획을 세우면 칼로리가 낮은 음식을 선택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그 날 식사와 간식으로 무엇을 먹을지 미리 정해두면 패스트푸드처럼 간편하지만 칼로리가 높은 음식을 찾게 될 가능성이 낮아진다.

햇빛 쬐기 = 피부에 햇빛을 쬐면 실제로 체지방을 조금 더 태우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연구에 따르면 아침에 햇빛을 쬔 사람은 오후에 햇빛을 쬐는 사람보다 체지방지수가 낮거나 더 날씬한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커피는 단순하게 마시기 = 매일 아침 커피를 마시는 사람이라면 설탕이나 크림, 시럽 등 칼로리를 높일 수 있는 것은 빼고 무지방 우유를 넣거나 설탕이 들어가지 않은 커피를 마시도록 한다. 아니면 커피 대신 녹차를 마셔도 좋다. 녹차에는 체중 감소를 촉진하는 카테킨이 들어있다.

점심 도시락과 간식 싸기 = 집을 나서기 전 건강한 점심 도시락과 칼로리가 낮은 간식을 싸보자. 배가 고파질 때 편하게 먹을 수 있는 패스트푸드 대신 건강에도 좋고 체중 관리에도 도움이 되는 식사를 할 수 있다.

정희은 기자 eu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1 개의 댓글
  1. 조기연

    좋은 정보입니다.
    실은 저에겐 필요하지 않죠.
    74kg이던 체중이 지금은 64kg으로 빠졌답니다.
    해답은 탄수화물과 식사량을 줄이고
    고단백 식사와 운동이 저의 다이어트 팁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