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동국제약, 권기범 회장‧오흥주 부회장 체제 출범

(좌)권기범 회장 (우)오흥주 부회장 [사진=동국제약 제공]
동국제약이 헬스케어사업부 미래사업개발팀 황은성 실장을 이사(보)로 승진시키는 등 미래 성장동력 발굴과 제약 부문 연구개발(R&D) 강화에 중점을 둔 내부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황은성 이사(보)와 함께 함명진 상무(보), 이근영 부사장 등 헬스케어 부문 3명, 중앙연구소 이계완 상무(보)와 DK의약연구소 강수연 전무(보) 등 R&D 부문 2명이 승진했다.

임원 승진 인사와 함께 오흥주 부회장, 권기범 회장 추대로 새로운 전문경영체제의 길을 열었다. 1989년 입사한 오흥주 부회장은 2013년 사장에 오른 뒤 9년 만에 부회장에 추대됐다. 권기범 회장은 1994년 입사 후 2002년 대표이사와 2010년 부회장 선임의 길을 걸어오면서 성장을 이끌었으며, 오는 2025년 매출 1조원 달성의 향후 회사 비전을 주도하게 된다.

2022년 1월 1일자 임원 인사 발령
▲회장 권기범
▲부회장 오흥주
▲영업본부(ETC∙OTC) 총괄사장 전세일
▲헬스케어사업본부 총괄사장 이종진
▲헬스케어사업본부 부사장 이근영
▲DK의약연구소 전무(보) 강수연
▲중앙연구소 상무(보) 이계완
▲감사실 상무(보) 유규원
▲ETC사업부 상무(보) 강성오
▲헬스케어사업본부 상무(보) 함명진
▲헬스케어사업본부 이사(보) 황은성

김성은 기자 sekim@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