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이 부족할 때 나타나는 이상 신호 5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활동량 부족, 추운 날씨로 인해 수면을 충분히 취하지 못하는 경우가 생긴다. 하루 종일 하품이 나오고, 일 처리가 늦어지고, 정말 침대가 자기를 부르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면….

 

당연히 잠을 더 자야 한다는 신호로 여겨야 하는데, 사람들은 자꾸 다른 이유를 댄다. 실제로 하루 7~9시간보다 적게 자는 사람들은 심장 건강에 나쁘고 비만을 불러올 수도 있다.

 

그런데 수면 부족은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증상을 일으키기도 한다. 이와 관련해 ‘허프포스트’가 소개한 잠이 부족할 때 겪을 수 있는 뜻밖의 증상 5가지를 알아본다.

 

 

 

1. 슬픈 감정이 자주 든다

TV를 보다가 눈물을 흘리는 자신을 보고 당황스러워한 적은 없는가. 여성들은 즉시 생리 전 증후군을 들먹이겠지만, 수면이 부족하면 쉽게 감정적이 되기도 한다.

 

연구에 따르면, 잠이 모자랄 경우 두뇌는 부정적이고 혼란스러운 이미지에 60% 이상 과도한 반응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2. 자꾸 먹고 싶다

아침을 먹지 않거나 운동을 더 심하게 하는 것도 아닌데 하루 종일 배가 고프다면 수면 부족일 가능성이 높다.

 

연구에 따르면, 수면 부족은 배고픔을 촉발하는 그렐린 호르몬의 분비를 높인다고 한다. 이 호르몬이 조금만 늘어도 간식을 찾게 되고 고 탄수화물, 고칼로리 음식이 당기게 된다고 한다. 이는 잠을 충분히 자지 못하면 비만이 되기 쉬운 이유기도 하다.

 

3. 잘 잊고 집중력이 떨어진다

집중이 잘 안되면 나이나 스트레스 등이 원인이라고 생각하려 든다. 그러나 진짜 원인은 수면 부족일 수 있다.

 

잠을 적게 자면 전반적인 인지력에 문제가 생기고 주의 집중의 어려움, 혼란, 민첩함 저하, 건망증, 학습 장애 등을 겪을 수 있다. 따라서 열쇠를 어디 뒀나 기억이 안 날 때는 지난밤에 얼마나 잤는지를 먼저 따져봐라.

 

 

 

4. 사랑의 감정이 생기지 않는다

배우자연인에게 각별한 감정이 생기지 않는다면 스트레스나 건강이 안 좋다기보다는 잠을 푹 자지 못한 때문일 수 있다. 잠이 부족하면 스트레스 호르몬코르티솔 분비가 늘어나면서 매사에 의욕이 없어지기 때문이다.

 

5. 보통 때보다 동작이 서투르다

자명종을 누를 때 시계를 떨어뜨리고, 시리얼에 우유를 붓다가 흘리고, 나가다가 문에 발을 찧는다. 다 밤에 잘 못 잔 탓이다. 정확한 원인은 찾지 못했지만 졸릴 때 동작이 굼뜨거나 정확하게 행동하지 못한다고 한다.

 

반사운동이 둔해지고, 균형감 깊이 감각불안정해진다. 그래서 집중력이 떨어질 수 있고, 반응 속도가 늦어지면서 달걀곽이 그냥 바닥에 떨어지고 마는 것이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익명

    내 얘기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