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을 더 뺄 수 있는 운동법 6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운동을 제대로 하지 않으면 칼로리를 소모하기 어렵다. 칼로리를 많이 태우지 못하면 살을 빼는데 지장이 생긴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몇 가지 간단한 변화만으로도 운동 효과와 신진대사를 높여 칼로리 소모를 늘릴 수 있다. 이와 관련해 ‘프리벤션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칼로리 소모량을 60%까지 증가시킬 수 있는 운동법에 대해 알아본다.

1. 헤드폰 착용

좋아하는 음악을 들으며 운동을 하면 자연스럽게 운동 강도가 높아진다. 음악 플레이 리스트를 켠 다음 운동을 하면 운동량이 20% 증가해 더 많은 칼로리를 소모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음악은 피로를 덜어주고 리듬에 맞춰 다양한 동작을 취할 수 있단 점에서 활기찬 움직임을 유도한다.

2. 팔 휘두르기

걷기 운동을 할 때 팔꿈치를 90도로 구부린 상태에서 앞뒤로 흔들며 성큼성큼 걸으면 칼로리 소모량을 15% 향상시킬 수 있다. 팔이 앞으로 올 땐 가슴 높이까지 뒤로 갈 땐 허리에 위치할 수 있을 정도로 흔든다.

3. 중량 더하기

5㎏짜리 아령을 10번 드는 것보다 10㎏짜리 아령을 5번 들 때 칼로리 소모량이 25% 더 크다는 연구 보고가 있다. 버거운 무게는 근육을 구성하는 단백질을 더 많이 분해시키기 때문이다.

우리 몸은 이처럼 손상된 근육을 회복시키기 위해 많은 에너지를 소비한다. 수면 시 물질대사도 증가해 잠을 자는 동안에도 더 많은 칼로리가 소모된다.

4. 여러 운동 섞어하기

똑같은 동작의 운동을 2~3세트 연달아하는 것보다 한 동작을 1세트 한 다음 다른 동작을 1세트 하는 식으로 전체 동작을 2~3세트 반복하는 것이 칼로리 소모량을 더욱 높이는 방법이다.

세트 사이의 휴식 시간은 가급적 짧게 갖는다. 이 같은 방법은 심장박동 수(심박수)가 오랫동안 높은 상태를 유지하도록 만들기 때문에 칼로리 소모량이 증가한다.

5. 야외 운동

실내에서 트레드밀(러닝머신)을 뛰는 것도 좋지만 바깥에서 같은 속도로 운동하면 칼로리 소모량이 10% 이상 증가한다. 지면을 차고 추진하는 힘이 들기 때문이다. 울퉁불퉁한 돌길, 흙바닥 등의 지면 상태와 지형지물도 운동 효과를 높이는 이유다.

6. 트레드밀 경사 높이기

너무 추울 때는 야외 운동을 하기 어렵다. 이럴 땐 트레드밀을 달리되, 경사가 지도록 만든 다음 빨리 걷거나 뛰면 된다. 트레드밀이 경사지도록 만들면 평평할 때보다 에너지 소모량이 60%까지 증가할 수 있다.

운동 초기에는 1%의 경사로 시작해도 좋다. 1%의 경사에서 평지에서 걸을 때와 동일한 속도로 걸을 수 있도록 실력을 향상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이후 경사를 점점 높여 최소한 5%의 경사에서도 운동할 수 있는 상태까지 끌어올린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