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미세먼지 ‘나쁨’…외출 계획 있다면?

[날씨와 건강] 보건용마스크 착용하고 물 자주 마셔야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수도권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높겠다. 서울·경기도는 ‘매우 나쁨’, 인천·강원영서·충청권·전북·대구·경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3∼11도, 낮 최고기온은 13∼19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연일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미세먼지는 천식, 기관지염 등 각종 호흡기질환을 유발하고, 혈관에 침투해 혈전을 만들거나 염증 반응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요즘은 마스크 착용이 일상이 됐지만,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비말 차단용 마스크 보다 KF94, KF80 등 보건용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좋다. 보건용 마스크는 정전기를 이용해 미세먼지를 거르는 원리이므로 착용 중 물에 젖지 않도록 주의하고 재사용은 피한다.

마스크로 보호할 수 없는 두피, 안구, 피부에 대한 대비책은 무엇일까.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외출 전 안경과 선글라스 등을 착용해 눈을 보호하고, 두피 오염 방지를 위한 모자도 잊지 않도록 한다. 자외선 차단제는 햇빛뿐만 아니라 미세먼지로 인한 피부 손상도 방지할 수 있다.

한편,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삼겹살을 먹어 먼지를 씻어낸다는 속설이 있다. 하지만 이는 과학적 근거가 전혀 없다. 대신 물을 자주 마실 것을 권한다. 물은 기관지 점막을 촉촉하게 하고 몸속 유해물질을 세척하는 효과가 있다. 기관지에 좋은 도라지와 배, 중금속 배출을 돕는 미역, 녹차 등도 추천한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코멘트는 닫힙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