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에 대한 흥미로운 사실 9

 

커피만큼 논란이 많은 식품도 드물 것이다. 매일 커피에 대한 기사들이 세계 각국에서 쏟아지고 있다.  미국의 미디어가 잘 알려지지 않았던 커피에 대한 지식을 Q&A 방식으로 소개했다.

 

미국의 식품·건강 전문 웹 미디어인 ‘저것 말고, 이것 먹어!’(Eat this, Not that!)는 ‘당신이 알지 못했던 커피에 관한 15가지 사실’(15 Facts About Coffee You Never Knew)이란 제목의 최근 기사를 통해 커피에 대한 흥미로운 사실을 게재했다. 이 중 특정 커피 판매업소와 관련이 없는 9가지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이 소개했다.

 

 

 

1. 에스프레소보다 드립 커피로 카페인을 더 많이 섭취할 수 있다.

에스프레소가 농축돼 있어 드립 커피보다 카페인이 더 많이 들어 있을 것으로 여기는 사람이 많다. 에스프레소 한 잔엔 약 100㎎, 드립 커피 한 잔엔 약 128㎎카페인이 들어 있다.

 

2. 약하게 볶은 커피(light roast)의 카페인 함량이 강볶음 커피(dark roast)보다 더 높다.

강볶음 커피가 쓴맛이 강하기 때문에 카페인이 더 많이 들어 있을 것으로 오인하는 사람이 많다. 실제론 볶는 시간이 짧은 약볶음 커피카페인이 더 많이 함유돼 있다.

 

 

 

3. 커피엔 각종 항산화 성분이 가득 차 있다.

커피항산화 성분은 심장병·암 등 여러 만성 질환으로부터 몸을 보호하는 식물성 물질이다. 커피엔 특히 콜레스테롤·중성지방·혈당 수치를 낮추는 데 도움을 주는 클로로젠산이란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다.

 

4. 디카페인 커피에서 추출된 카페인은 소다 제조자에게 판매된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 기사에 따르면 커피에서 제거된 카페인제약회사뿐만 아니라 탄산음료 회사에도 팔린다.

 

5. 커피로 달리는 차가 있다.

‘카푸치노’(Car-puccino)라고 불린 이 차는 1988년 폭스바겐사가 제조했다. 커피 찌꺼기연료였다.

 

 

 

6. 세계에서 가장 비싼 커피의 파운드(450g)당 가격이 600달러

‘고양이 똥 커피로 통하는 코피 루왁(kopi luwak)이다. 야생 사향고양이(루왁)커피 열매를 먹고 소화해 대변을 배설하면, 그 속에 있는 원두로 만들어지는 커피다.

 

7. 세계 최초의 웹캠(webcam)은 커피를 보기 위해 만들어졌다.

최초로 웹캠이 사용된 것은 1991년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에서였다. 연구원은 휴식 장소에 설치한 커피포트카메라를 설치해 용기가 비었는지를 확인했다.

 

 

 

8. 커피의 효능은 염소에 의해 발견됐다.

아프리카 에티오피아의 목동은 커피나무가 자라는 곳에서 염소 떼를 키우다가 염소커피 열매를 주워 먹고 춤을 추는 등 활력이 높아진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9. 미국인은 매년 커피 소비에 엄청난 돈을 낸다.

1만800명을 대상으로 한 미국의 조사(Amerisleep study)에서 미국 여성은 매년 평균 2,327달러를 커피 소비에 지출하고, 남성은 평균 1,934달러를 지출한다. 미국인의 연간 평균 커피 구매 비용 1,100달러란 연구 결과도 있다.

 

코메디닷컴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