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첨복재단, “소프트웨어 의료기기 산업 육성”

‘소프트웨어 의료기기산업 육성 포럼’이 진행됐다 [사진=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제공]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대구첨복재단)이 미래 소프트웨어 의료기기에 필요한 첨단기술 발전 방향과 지원을 위한 정책 방향을 제안했다.

대구첨복재단이 주관하고 홍석준 국회의원(대구 달서구갑)과 대구시가 공동 주최한 ‘소프트웨어 의료기기산업 육성 포럼’이 대구 메리어트 호텔에서 15일 열렸다. 포럼에는 홍석준 의원을 비롯해 양금희 의원(대구 북구갑), 정해용 대구시 경제부시장, 한형수 경북대 교수, 김창현 계명대 교수, 강영규 식품의약품안전처 헬스케어TF 팀장, 이상우 네이버클라우드 헬스케어사업부장, 이병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사무관 등이 참석했다.

홍 의원은 “대구가 소프트웨어 의료기기 산업의 전초기지가 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고, 강대식 의원은 “재단이 좋은 정책과 전략을 만드는 과정에 밑거름이 되리라 기대한다”고 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소프트웨어 의료기기 규제와 현황에 대한 발표와 함께 소프트웨어 의료기기산업 육성 방안에 대해 열띤 토론이 있었다. 소프트웨어 의료기기 산업 발전 방향에 대한 뜨거운 관심이 느껴지는 자리였다.

김성은 기자 sekim@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코멘트는 닫힙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