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올바이오파마 면역항암 항체신약, 국가신약개발사업 선정

한올바이오파마 안혜경 본부장(가운데)이 연구원들과 회의하는 모습.[사진=한올바이오파마 제공]
한올바이오파마는 면역항암 항체신약 ‘HL187’이 국가신약개발사업단의 ‘신약 R&D 생태계 구축 연구’ 사업 지원과제로 선정됐다고 지난 4일 밝혔다.

HL187은 지난 2016년부터 한올바이오파마와 대웅제약이 공동 개발 중인 면역관문억제제다. T세포나 NK세포에서 면역반응을 제어하는 TIGIT 단백질을 타깃으로 하며, 항체 Fc 부위의 작용 기능을 강화함으로써 면역세포를 더욱 증강해 암세포를 제거하는 항체신약이다.

HL187은 해외 임상수탁기관(CRO)을 통해 진행한 동물실험에서 경쟁 물질 대비 뛰어난 항암효과를 입증했다. 지난 9월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위탁개발생산(CDMO) 계약을 체결해 생산개발 전반에 걸친 서비스를 제공받게 됐으며, 이번 정부지원을 통해 신약 개발이 더욱 가속화될 전망이다.

한올바이오파마 바이오연구소 안혜경 본부장은 “이번 국가신약개발과제 선정은 ‘HL161 자가면역질환 항체신약’을 통해 확인된 한올의 인간항체 기술력과 연구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차세대 면역항암항체 개발에 나서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며 “HL187의 개발 속도를 더욱 높여 환자들의 희망이 될 수 있는 제품을 신속히 출시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지원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