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브레인, 재택용 우울증 전자약 온라인 출시

와이브레인이 개발한 우울증 전자약 마인드스팀 사용설명 사진.[사진=와이브레인 제공]
뇌과학 전자약 플랫폼기업 와이브레인이 재택용 우울증 전자약 마인드스팀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마인드스팀은 국내 최초의 우울증 전자약으로 올해 4월 식약처의 시판허가를 통해 유효성과 안전성을 입증 받았다. 미세한 전기자극기를 통해 저하된 전두엽의 기능을 정상화해 치료하는 방식이다. 마인드스팀에는 새로운 뇌신경자극 기술을 비롯해 총 20여개의 특허 받은 기술이 적용됐다.

마인드스팀은 경증 및 중등증의 주요 우울장애 환자의 우울증상의 개선에 효과가 있으며, 정신과 전문의의 처방을 받아 병원 또는 집에서 사용할 수 있다. 의료진이 병원용 스테이션에 전류의 강도, 자극시간 및 빈도 등의 처방정보를 입력하면, 환자는 처방내역이 저장된 휴대용 모듈과 전기자극을 전달하는 헤어밴드 등을 이용해 치료받을 수 있다.

우울 개선 효과를 위해 지난 2020년 진행된 국내 다기관 임상결과 6주 동안 매일 30분씩 마인드스팀을 단독으로 적용할 시 우울증상의 관해율이 62.8%에 달했다. 기존 항우울제의 관해율(약 50%) 보다 약 24%가량 높은 증상 개선 효과를 나타낸 것이다.

마인드스팀의 임상에 참여한 서울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채정호 교수는 “우울증 전자약은 임산부도 안심하고 쓸 수 있는 안전한 치료 방식이다.”며, “특히, 기존 항우울제에 상호작용에 대한 걱정없이 추가하거나 항우울제에 거부감이 있는 환자들에게 치료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와이브레인 이기원 대표는 “최근 코로나19로 폭증한 우울증 환자들이 집에서 꾸준히 쓸 수 있는 마인드스팀을 통해 적극적으로 치료하는 분위기가 조성되기를 기대한다.”며, “다음달 미국 FDA에도 판매허가를 신청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와이브레인은 웹사이트 내 구매 전용 사이트를 열어 구매문의 및 데모신청을 접수 받는다. 구매 전용 사이트에 문의를 남기면 와이브레인의 영업 담당자들이 방문해 안내와 구매를 진행한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