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나 피곤해야 ‘만성 피로’라 할 수 있나

 

“피곤해.” 사람들이 입버릇처럼 달고 사는 말이다. 날이 더울 때, 잠이 쏟아질 때, 일이 잘 풀리지 않을 때 이렇게 말한다. 이처럼 입 밴 말과 실제 ‘만성 피로’는 어떻게 다를까?

 

만성 피로는 잠이 부족해 일시적으로 피곤해진 상태와는 다르다. 피로반복적이고 지속적이다. 에너지가 고갈돼 기진맥진한 상태에 이르지만 그 이유를 설명하기도 어렵다. 마치 독감에 걸렸거나 잠을 거의 못 잤을 때와 비슷한 증상이 반복될 뿐이다.

 

만성 피로 증후군(SEID)이 있는 사람은 아침에 일어나기 힘들고, 생산성 있는 업무가 어려우며 일상적인 활동을 이어나가는 데도 힘겨움을 느낀다. 이 같은 상태에 이르는 데는 그만한 이유가 있다. 미국 의료포털 웹엠디에 의하면 다음과 같은 건강상 문제만성 피로를 부른다.

 

 

 

◆ 알레르기 비염

하루하루 피곤한데다 두통, 가려움증, 코 막힘, 콧물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면 알레르기성 비염만성 피로의 원인일 수 있다. 꽃가루, 벌레, 동물 비듬, 곰팡이, 날씨 변화 등이 비염을 일으킨다. 이를 완화하려면 비강 스테로이드제경구 항히스타민제 등 적절한 약물을 처방받아 사용해야 한다.

 

◆ 빈혈증

피로와 함께 어지럼증이 나타난다면 빈혈증만성 피로의 원인일 수 있다. 가임기 여성에게 특히 흔하고, 생리의 양이 많거나 자궁 근종 혹은 자궁 폴립 등이 있을 때도 나타날 수 있다.

 

빈혈증이 있다는 것은 적혈구가 충분히 생산되지 않거나 혈액 손실이 있다는 의미로, 치질이나 궤양, 암 등이 있을 때도 발생할 수 있다. 비스테로이드 항염증제가 문제를 일으키거나 철분, 엽산, 비타민 B12가 부족할 때, 당뇨신장병과 같은 만성질환이 있을 때도 빈혈증에 이를 수 있다.

 

 

 

◆ 우울증과 불안증

슬프거나 무기력하거나 희망이 없다고 느낄 때도 만성 피로 증세를 보일 수 있다. 여성은 산후 우울증을 겪을 때, 계절성 우울장애가 있는 사람은 겨울철에 만성 피로를 경험한다. 평소 흥미로웠던 일에 관심이 없어지고 을 너무 적게 자거나 많이 자는 등의 우울 증세를 보이거나 과도한 걱정신경과민 등 불안 증세를 보인다면 이 같은 심리 요인이 만성 피로를 일으킨다는 것.

 

◆ 섬유 근육통

만성 피로와 함께 근육통수면장애가 나타난다면 섬유 근육통이 피로의 원인이다. 섬유 근육통이 있을 땐 아무리 자도 피곤이 가시질 않는다. 을 잘 때 통증의 방해를 받기 때문이다. 통증 때문에 운동을 포기하는 사람도 있는데, 운동 부족기분을 침체시키고 피로감을 더욱 가중시키므로 주치의와 상의해 수영을 비롯한 적절한 중간 강도의 운동을 찾도록 한다.

 

 

 

◆ 음식 알레르기

음식은 힘을 내기 위한 에너지원이지만,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일부 음식은 오히려 피로를 부른다. 만약 식사 후 이유를 알 수 없는 피로감이 느껴진다면 특정 음식이 피로를 부르는 건 아닌지 음식 일지를 기록해보는 것이 좋다. 병원에서 음식 알레르기 검사를 받아볼 수도 있다.


◆ 수면 무호흡증

자는 동안 심하게 코를 골고, 중간중간 호흡까지 멈추는 수면 무호흡증이 있어도 피곤해진다. 혈액산소 수치가 떨어져 폐, 심장, 뇌 등으로 충분히 산소가 공급되지 않으면 피로가 더욱 커진다. 병원에서 수면성 무호흡증 여부를 체크해보고 과체중이라면 체중을 줄이고, 잠자는 자세를 바꿔보는 것도 증상을 완화하는데 도움이 된다.

 

 

 

◆ 제2형 당뇨병

극심한 피로감이 마르거나 가 고프고 소변의 양이 증가한데다 체중까지 줄었다면 당뇨 피로의 원인일 수 있다. 제2형 당뇨는 관리하기 나름이므로 체중 감량, 신체활동 늘리기, 엄격하게 혈당 조절하기 등을 실천해 증상을 개선하도록 한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