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위별 통증에 나타나는 건강 이상 신호 7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통증은 신체에 뭔가 문제가 생겼을 때 주의를 환기하는 신호 중 하나다. 하루 전날 무거운 가구를 옮겼거나, 엄청 매운 음식을 먹었다고 해서 통증을 가볍게 넘겨서는 안 된다. 이와 관련해 ‘웹 엠디’가 소개한 여러 가지 질환을 알려주는 통증 신호에 대해 알아본다.

1. 심한 복부 통증

맹장 파열만 생각해서는 안 된다. 쓸개(담낭)와 췌장에 문제가 있을 수도 있고, 그 밖에 위궤양, 장폐색 등도 심한 복부 통증을 유발한다.

2. 허리 아래쪽이나 어깨뼈 사이의 통증

관절염인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러나 종종 심장마비나 복부에 문제가 있는 경우도 있다. 더 위험한 것은 대동맥 박리(박리성 대동맥류)가 있을 수도 있다는 것이다.

3. 가슴, 목, 턱의 통증

가슴의 통증은 폐렴이나 심장마비의 신호일 수 있다. 가슴에는 보통 통증보다는 불편한 느낌만 있을 수 있다. 하지만 가슴 위쪽이나 목, 턱, 왼쪽 어깨나 팔, 또는 복부에 묵직한 느낌의 불편함이 느껴지고 메스꺼움이 동반될 때는 심장병을 의심해 봐야 한다.

전문의들은 “통증이 아닌 불편함을 느낄 때 사람들은 보통 속 쓰림이나 위통으로 잘못 생각해 지체하는 경우가 많다”며 “그러나 시급히 응급구조대나 병원 응급실에 연락을 해 조치를 취해야 하는 치명적인 심장병인 경우가 종종 있다”고 말했다.

4. 심한 두통

감기에 걸렸다면 부비강(코곁굴)에서 생긴 통증일 수 있다. 하지만 뇌출혈이나 뇌종양 등이 있을 때도 심한 두통이 생긴다. 참을 수 없는 두통이 있는데 원인이 분명하지 않다면 반드시 검진을 받는 게 좋다.

5. 발과 다리의 화끈거리며 따가운 통증

약 675만 명의 미국인이 당뇨병을 가지고 있지만 모르고 지내고 있다. 이런 사람들에게 발과 다리의 화끈거리는 통증은 말초 신경병증의 첫 번째 신호일 수 있다. 타는 듯하고 핀이나 바늘로 발과 다리를 콕콕 쑤시는 것 같은 통증이 오면 신경이 손상되고 있다는 것을 뜻한다.

6. 종아리 통증

잘 알려지지 않는 질병 중 하나로 심부정맥 혈전증(이코노미클래스증후군)에 걸렸을 수도 있다. 이 질환은 하지에 생긴 혈전(피떡) 때문에 생긴다.

매년 200만 명의 미국인이 이 병에 걸리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떨어져 나온 혈전이 우심방, 우심실을 거쳐 폐동맥으로 흘러가 폐동맥을 막으면 폐색전증(폐동맥 색전증)을 유발할 수 있다.

7. 설명하기 힘든 통증

정신과 전문의들은 “우울증이 있으면 다양한 고통스러운 육체적 증상이 나타난다”고 말한다. 우울증 환자들은 두통과 복통, 사지통 혹은 이 모든 것이 복합된 통증이 일어난다고 호소한다.

전문의들은 “통증으로 아플 때는 조용히 참고만 있지 말라”고 조언한다. 우울증이 심해질수록 삶의 질이 더 악화되기 때문에 두뇌에서 구조적 변화가 일어나기 전에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권순일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