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당 치솟게 하는 의외의 원인 10

[사진=Maya23K/gettyimagebank]

사탕이나 케이크 등 당분이나 탄수화물이 풍부한 식품 이외에도 혈당을 치솟게 하는 것들이 있습니다. 생활방식이나 환경적 요인에 따라 혈당 수치가 변화될 수 있지만 이런 데 주의를 기울이는 사람이 드물죠. 이와 관련해 ‘액티브비트닷컴’이 소개한 혈당을 증가시키는 의외의 원인 10가지를 알아보겠습니다.


1. 감염

[사진=JV_LJS/gettyimagebank]

감기나 독감을 일으키는 바이러스 감염이나 요로 감염 등은 혈당 수치를 불규칙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이는 감염에 대응해 신체에서 분비되는 바이러스나 세균 퇴치 화학 물질의 영향 때문이죠.


2. 수면 부족

[사진=Marcos Mesa Sam Wordley/gettyimagebank]

수면이 부족하면 건강에 여러 가지 부정적 영향을 주지만 혈당 수치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서는 잘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미국 국립수면재단에 따르면, 수면 부족이 포도당을 대사화하는 능력에 영향을 줍니다.

성인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하루에 잠을 6일 동안 밤에 4시간만 자게 했더니 포도당을 분해하는 능력이 40% 떨어졌습니다. 이럴 경우 노인들은 당뇨병 발병 위험에 처하게 됩니다.

3. 기상 이변

[사진=panimoni/gettyimagebank]

혈당은 온도에 따라 오르락내리락 변화할 수 있습니다. ‘에브리데이헬스닷컴’에 따르면, 기온이 너무 덥거나 추우면 당뇨 관리에 지장을 줍니다. 당뇨 환자들은 신체가 열기에 대응하는 방식에 따라 달라집니다.

열기가 신체 체계에 더 많은 스트레스를 줘 당뇨 환자들의 혈당이 오를 수도 있는 반면, 다른 환자들 중에는 혈당이 내려가는 경우도 있습니다. 기온이 너무 높으면 혈관이 확장되면서 포도당 흡수를 향상시켜 혈당을 떨어지기도 합니다.

4. 인공 감미료

[사진=4nadia/gettyimagebank]

인공이 아닌 진짜 당분을 섭취하지 않으면 혈당이 오르지 않을까요? ‘리더스 다이제스트’에 따르면, 꼭 그렇지만도 않습니다.

이스라엘에서 나온 연구에 따르면, 가짜 당분도 혈당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며 혈당을 올리는 식품 중 하나로 꼽힙니다. 쥐를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 인공 감미료는 진짜 당분보다 혈당을 더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5. 수분 부족

[사진=fizkes/gettyimagebank]

‘에브리데이헬스닷컴’에 따르면, 체내 수분이 떨어지면 혈당인 더욱 농축돼 고혈당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고혈당이 되면 소변을 더 자주 보게 되며 이는 수분 부족 증상을 더 가속화시키죠.

6. 아침식사 건너뛰기

[사진=IM3_vs1/gettyimagebank]

아침식사를 충분히 먹지 못하거나 아예 먹지 않으면 혈당에 나쁜 영향을 줍니다. ‘리더스 다이제스트’에 따르면, 과체중인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아침식사를 건너뛴 날에는 식사를 한 날보다 점심 식사 후 몇 시간 후에 포도당과 혈당 수치가 훨씬 높았습니다.

또 다른 연구에서는 아침을 먹지 않은 남성은 당뇨병 위험이 21% 높았습니다. 단백질과 건강에 좋은 지방이 든 음식으로 아침을 꼭 챙겨 먹는 게 혈당 관리를 위해서도 꼭 필요합니다.

7. 지방성 음식

[사진=OlgaMiltsova/gettyimagebank]

당뇨가 있는 사람들은 탄수화물뿐만 아니라 지방이 많이 든 음식 섭취에도 유의해야 합니다. 음식의 지방 양에 따라 혈당이 증가할 수 있죠.

‘뉴트리션(Nutrition)’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지방성 식품과 비슷한 성분을 지닌 지방이 많이 든 음료를 마신 사람들이 6시간 후에 당분이 든 음료를 마셨을 때 처음에 지방이 든 음료를 마시지 않은 사람에 비해 혈당이 32%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팀은 “이는 혈중 지방 수치가 높아지면 혈액으로부터 당분을 제거하는 신체 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8. 생리 주기

[사진=AndreyPopov/gettyimagebank]

여성들은 생리로 인한 호르몬 변화에 따라 혈당이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당뇨가 있는 여성들은 생리 때가 다가오면 포도당 수치를 조절하는데 덜 민감해지고 이로 인해 당 수치가 더 올라갈 수 있죠. 전문가들은 “생리가 다가오면 탄수화물 섭취를 줄이고 운동을 더 하는 게 좋다”고 말합니다.

9. 흡연

[사진=ilkercelik/gettyimagebank]

미국 캘리포니아 폴리텍 주립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담배의 주성분 중 하나인 니코틴에 노출된 혈액 샘플은 혈당 조절의 표지자 중 하나인 혈중 A1C 수치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수치가 증가했다는 것은 고혈당 위험이 커졌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10. 몇 가지 약

[사진=kate_sept2004/gettyimagebank]

염증과 천식 치료에 쓰이는 스테로이드 제제는 혈당을 치솟게 할 수 있습니다. 이외에 혈당에 영향을 주는 약으로는 항우울제, 이뇨제, 비 충혈 제거제, 피임약 등이 있죠. 당뇨 환자는 새로운 약을 복용할 때 의사와 먼저 상담을 해야 합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