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병원 박성파 교수, 대한신경과학회 ‘뉴로프런티어 학술상’ 수상

[사진=경북대병원 신경과 박성파 교수]
경북대병원 신경과 박성파 교수가 지난 28일 열린 제 39차 대한신경과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뉴로프런티어 학술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국내 신경과학의 새로운 분야를 개척해 학문이나 임상 기술면에서 신경과학의 확장 발전에 크게 기여한 업적을 기리기 위해 제정됐으며 수상자는 대한신경과학회 평의원의 추천에 의한 업적 심사를 통해 결정한다.

박 교수는 그동안 등한시 되어온 신경계질환의 우울, 불안 등 정신과적 문제를 부각시키고 이를 진단하고 치료하기 위한 노력을 해왔으며, 뇌전증을 포함한 신경계 4대질환의 항우울제 처방에 대한 급여제한을 해결하는데 일조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박 교수는 현재 대한뇌전증학회 회장 및 관련 국제학회지 편집위원으로 활동 중이며 대한민국 의학한림원 정회원이기도 하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