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을 건강하게 나게 하는 식품 4

[사진=IMfood02/gettyimagesbank]

안토시아닌은 식물의 꽃, 잎, 열매 따위의 세포액 속에 들어 있어서 빨강, 파랑, 초록, 자주 따위의 빛깔을 나타내는 색소를 말한다. 이런 안토시아닌이 풍부한 과일, 채소는 건강에 좋은 효과를 발휘한다.

안토시아닌은 세포가 늙는 것을 막는 강력한 항산화물질로 당뇨병과 심장질환, 암의 발병률을 낮춰준다. 항산화물질을 자주 먹으면 뜨거운 여름을 나는 데도 큰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이와 관련해 ‘폭스뉴스’가 소개한 안토시아닌 등 항산화물질을 많이 함유하고 있는 식품 4가지를 알아본다.

1. 시금치

항산화 및 항염증 물질, 그리고 비타민 성분들이 들어 있어 시력을 향상시켜 주고 뼈를 튼튼하게 해 준다. 다이어트에도 효과적인 식품이다. 칼로리가 아주 낮은 데다 체중 감량에 필요한 식이섬유, 식물성 단백질이 풍부하다.

2. 딸기

비타민C가 풍부하다는 것은 잘 알려져 있다. 하루에 한 컵 분량을 먹으면 비타민C 1일 권장량을 채울 수 있다.

여름철 강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할 수 있고 기미, 주근깨 제거에도 도움을 준다. 딸기는 제철이 지났지만 요즘에 구입할 수 있는 냉동딸기에서도 같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3. 아스파라거스

항산화 효과가 뛰어난 식품으로 눈을 보호하는데 효능이 뛰어난 루테인이 풍부하다. 동맥경화와 고혈압, 암 예방에도 효과적이다. 또 뼈를 튼튼하게 해주고 혈액 응고에 중요한 비타민K가 듬뿍 들어 있다.

4. 검정 콩

검정콩은 노란 콩이나 녹색 콩보다 혈전증 예방 효과가 더 크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또 오메가-3 지방산의 일종인 알파-리놀렌산이 함유돼 있어 심장질환 예방에 도움을 준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박주현

    여름을 건강하게 날 수 있는 안토시아닌이 많은 식품들에 대한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세포가 늙는 것을 막는 강력한 항산화물질이 들었다니 건강에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아요. 앞으로도 좋은 정보 부탁드리며 응원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