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산업진흥원, 홍릉 바이오의료 R&D 앵커시설 운영

[사진=서울바이오허브 외관. (중앙건물 3개, 좌측부터) 연구실험동, 산업지원동, 지역열린동]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서울시가 공모한 ‘홍릉 바이오의료 R&D 앵커시설 운영 사업’의 수탁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선정은 지난 2016년에 이은 두 번째다.

그간 진흥원은 바이오의료 분야의 초기 창업기업 성장 지원 플랫폼인 ‘서울바이오허브’ 운영을 책임지며, 앵커시설 개관부터 기업 지원 프로그램 운영, 국내외 협력 네트워크 구축, 글로벌 제약사 파트너링 오피스 유치 등 홍릉의 바이오의료 산업 활성화에 중추적 역할을 해왔다.

이번 선정을 통해 오는 2023년까지 진흥원이 운영할 앵커시설은 서울바이오허브를 포함한 총 4곳으로, 지원하는 입주기업 규모도 기존의 두 배 이상 늘어날 전망이다.

진흥원은 향후 3년간 홍릉 R&D 앵커시설 운영전략을 △R&D기술혁신 선도 △국내외 네트워크 활성화 △클러스터 거버넌스 구축으로 세우고, 이를 통해 글로벌 바이오 혁신 플랫폼이라는 목표를 실현시킨다는 계획이다.

바이오 창업기업 지원 프로그램은 글로벌 진출과 지속 성장에 무게를 두고 기존 사업을 확대·강화하는 한편, 진흥원의 창업 관련 사업과 인프라를 연계·활용한다.

진흥원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바이오 창업기업을 지원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을 위한 지원 방안 마련 및 실행에 주력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