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괴로운 피부…어떻게 관리할까

[사진=arto_canon/gettyimagebank]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오후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는 5에서 40mm의 소나기가 내리겠다. 아침 기온은 서울 21도 등 전국이 17도에서 21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낮 기온은 서울이 30도 등 전국이 23도에서 30도로 어제와 비슷하겠다.

☞오늘의 건강= 여름에는 겨울보다 각종 피부 문제를 훨씬 더 많이 겪게 된다. 햇볕에 타는 건 기본, 벌레에 물려 긁다 보면 상처가 나는 경우도 잦다. 그렇다면 여름철에는 어떻게 피부를 관리해야 할까.

먼저 외출 시 자외선 차단제를 잊지 말자. 미국 피부암재단은 비흑색종 피부암의 90%는 햇빛 노출과 관련이 있다고 보고하고 있다. 자외선 차단제는 2시간마다 덧바르는 것이 좋고 수영을 하거나 땀을 많이 흘리면 더 자주 발라야 한다.

또한 여름철에는 각종 벌레들과 전쟁을 벌이곤 한다. 벌레에 물렸을 때의 가려움은 참기 힘든 고통이지만 마구 긁으면 감염이 될 수 있으므로 금물이다. 가려움증을 가라앉히는 약을 바르는 것이 최선. 얼음, 식초, 하마메리스 등 자연요법을 사용하는 것도 좋다.

마지막으로 빼놓을 수 없는 것은 수분 보충이다. 더울 때 목마름을 자주 느끼듯이 피부도 마찬가지다. 햇볕은 피부에서 습기를 말려 각질이 생기고 피부가 갈라지게 한다. 때문에 로션과 보습제를 충분히 바르고 물, 코코넛 워터나 수박, 오이와 같은 음식을 자주 섭취하도록 한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