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악수술할 때 튀어나온 광대뼈도 넣을 수 있을까?

[서울대치과병원 턱교정수술센터장 최진영 교수]
주걱턱이나 안면비대칭, 부정교합(윗니와 아랫니의 맞물림이 문제가 있는 경우)등의 이유로 턱교정수술센터를 찾는 환자들이 자주하는 질문 중 하나는 “양악수술할 때 튀어나온 광대뼈도 넣을 수 있을까요?”다.

이는 물론 가능하다. 일반적으로 환자들은 턱교정 수술을 얼굴의 윤곽이나 골격 구조를 바꾸는 수술로 잘못 알고 있는 경우가 많은데, 얼굴뼈 수술은 크게 턱교정 수술과 안면 윤곽수술로 나눌 수 있다.

턱교정 수술은 부정교합을 치료하기 위해 위턱(상악)과 아래턱(하악)을 각각 또는 동시에 얼굴뼈로부터 분리·수술하여 저작기능과 심미적인 부분을 개선하는 수술이다.

반면, 안면 윤곽수술은 광대뼈, 사각턱, 턱끝 수술과 같이 치아의 위치에는 영향이 없고 단지 얼굴 외형의 변화를 꾀하는 수술을 말한다. 광대 수술(관골 성형술), 사각턱 수술(하악 성형술), 턱끝 수술(이부 성형술)이 대표적인 안면 윤곽 수술이며 드물지만 이마 성형술도 안면 윤곽술에 포함된다.

서울대치과병원 턱교정수술센터장 최진영 교수는 “턱교정 수술과 안면 윤곽수술을 이용하면 얼굴골격을 근본적으로 바꿀 수 있다”고 말했다. 턱교정 수술과 함께 광대성형술 같은 안면 윤곽수술은 함께 시행할 수 있는데, 대부분 턱교정 수술을 먼저 시행하고 이어서 필요한 경우 광대뼈수술, 사각턱 수술, 또는 턱끝 성형수술과 같은 안면 윤곽수술을 시행한다고 한다.

최 교수는 “턱교정 수술과 안면 윤곽수술을 동시에 하면 각각 수술하는 경우와 비교했을 때 수술 전 필요한 검사나 전신 마취횟수를 줄일 수 있으며 비용 또한 절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교합이 잘 맞고, 입이 나와 보이거나 들어가 보이지도 않는데 양악수술을 하고 싶다고 말하는 환자가 있다. 이런 환자들에게 양악수술과 비교하여 간편하고 교정치료도 필요 없는 광대축소술과 턱 성형술, 턱끝 수술을 설명하면 그제야 적절한 수술 방법을 이해하고 만족하는 경우를 많이 본다”고 전했다.

특히 최 교수는 “본인에게 필요한 것이 어떤 수술인지, 어떤 얼굴이 되길 원하는지 잘 생각한 뒤 전문의와의 충분한 상담을 통해 수술과정 및 발생 가능한 합병증에 대해 이해한 후 결정하고 수술해야 최상의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