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수 서울대병원장, 한국국제의료협회장에 선출

한국국제의료협회(KIMA)는 지난25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제21차 정기 총회를 갖고, 김연수 서울대학교 병원장을 제10대 협회 회장으로 선출했다. 임기는 2년으로, 오는 2022년 4월까지다.

김연수 회장은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면서 한국의 높은 의료 수준이 세계에 각인되며 주목 받고 있다”며 “그간 쌓아온 협회 병원의 역량을 기반으로 한국 의료의 세계화에 기여하며, 전 세계 환자들에게 인정받고 신뢰받을 수 있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플랫폼을 만들어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협회에는 현재 약 30여개의 유수한 종합병원과 전문병의원이 회원으로 가입되어 활동 중이다. 미국, 러시아 CIS, 몽골 지역 환자 뿐 아니라 중동 국비환자와 베트남, 중국 기업단체검진 등을 유치하며 전 세계 환자들에게 안전하고 높은 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