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코로나19 방송 ‘전문가 섭외’ 우리에게 맡겨라

[사진=jarun011/gettyimagesbank]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는 방송에서 의사가 아닌 비전문가가 코로나19에 대한 정보를 전달하는데 우려를 표했다. 방송사 요청 시 협회 측에서 전문가 섭외를 돕겠다는 것이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공중파채널과 종합편성채널 등 각 방송사들이 코로나19와 관련된 방송 편성을 확대하고 있다. 이와 관련, 의협은 “일부 방송에 의료와 연관이 없는 인사가 출연해 전문성을 갖추지 못한 발언으로 의료계의 우려를 사고 있다”며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 대책본부가 코로나19 관련 전문가를 빠르게 섭외할 수 있도록 도움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대책본부는 11일 방송사로 공문을 발송해 일부 비전문가의 방송 출연과 부정확한 정보의 여과 없는 전달에 대한 우려를 전달했다. 방송사가 코로나19와 관련한 전문가 섭외를 요청하면 협회가 도움을 주겠다는 점도 안내했다.

대책본부 간사인 김대하 홍보 겸 의무이사는 “의사들이 보기에는 전혀 동의하기 어려운, 타 분야의 인사들이 방송에 출연해 방역대책은 물론이고 코로나19 임상상이나 중환자 치료방법까지 논하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며 “방송사에서 섭외를 요청하면 협회 홍보팀과 대책본부가 최대한 전문성을 갖춘 의사 회원을 추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