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젠트 ‘코로나19 진단시약’ 유럽인증 획득

글로벌 유전체 정밀의학 기업 이원다이애그노믹스(EDGC)는 관계회사인 솔젠트가 직접 개발한 2개의 코로나19 진단시약이 지난달 28일 CE(유럽인증)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솔젠트는 앞서 27일 질병관리본부의 긴급사용 승인으로, 코로나19 진단시약의 국내 공급이 가능해진 바 있다.

DiaPlexQ™ Novel Coronavirus (2019-nCoV) Detection Kit 제품이 국내 긴급사용 승인됐는데, 이는 2개의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전자(ORF1a gene, N gene)를 RNA 추출 후 2시간 이내 동시에 정성 검출할 수 있다. 적은 양의 샘플로도 검출 가능한 높은 민감도, 코로나19 외 다른 바이러스 및 균에서는 검출되지 않는 높은 특이도를 갖고 있다. 상용화 된 대부분의 Real-Time PCR 장비와도 호환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DiaPlexQ™ 2019-nCoV (RdRp, E, N) Detection Kit 제품은 3개의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전자(RdRp gene, E gene, N gene)를 검출유전자로 하며, RNA 추출 후 2시간 이내 동시에 정성 검출할 수 있다.

석도수 공동대표이사는 “코로나19 유전자에 대한 다수의 국제 프로토콜 중 가장 특이도가 높은 유전자만을 선별해 개발했다”며 “솔젠트의 일일 생산가능물량은 1만5000~2만 테스트 규모로, 비상생산체제를 가동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당 검사시약은 최근 일본, 중동(쿠웨이트, 사우디, 요르단, UAE, 파키스탄), 유럽(이탈리아, 독일), 동남아시아(태국, 미얀마, 필리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CIS(러시아, 카자흐스탄) 등 20여 개국과 계약이 이루어졌으며, 오늘(2일)부터 순차적으로 발송될 예정이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