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의사협회에 의료용 방호복 3000벌 기증

가수 겸 배우인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1억 원 상당의 의료용 방호복을 기증했다.

아이유는 27일 의료용 방호복 3000벌(EN14126 획득 인증 4형식 보호복)을 대한의사협회에 전달했다.

아이유는 “의료기관에서 의료진이 착용할 방호복 물량이 매우 부족하다는 소식을 들었다”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환자 치료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인들의 노고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기증하게 됐다”고 말했다.

전국 의료기관에서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들은 현재 각종 보호 용품을 확보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런 가운데 아이유가 이와 같은 도움의 손길을 보낸 것.

대한의사협회는 아이유로부터 기증받은 방호복이 환자 진료에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치료현장으로 보낼 예정이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