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괴안동 거주 50대 여성

[사진=chombosan/gettyimagebank]
경기도 부천시 괴안동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부천의 확진자수는 총 9명이다

25일 부천시에 따르면 확진자는 괴안동 신일해피트리 아파트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으로 최근 외국이나 대구 방문은 하지 않았다.

확진자는 복통으로 부천성모병원 응급실을 찾았다 폐렴 소견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했으며 응급실 등의 방역소독을 마쳤고 함께 사는 가족들은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격리 조치됐다.

추가 확진자에 대한 이동 동선 등은 역학조사에 따라 바로 공개할 방침이다.

앞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부천 거주 12·14번 확진자는 중국인 부부로 현재 완치돼 퇴원했으며 이들과 접촉한 사람들도 모두 감시 해제됐다.

지난 22일에는 신천지 집회를 참석한 38세 여성 A씨와 25세 남성 B씨가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23일에는 A씨의 남편과 어머니, B씨의 어머니가 연이어 확진 판정을, 지난 24일에는 부천에 거주하는 시흥경찰서 소속 경찰관이 확진 판정을 받아 부천지역 확진자는 모두 9명으로 늘어났다.

[코로나맵=이동훈님 제공]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