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17번째·18번째 확진자 발생…38세 남성·21세 여성

[사진=chombosan/gettyimagebank]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2명 추가 발생했다. 이로 인해 국내 확진자는 현재까지 총 18명이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일 오전 9시 2명의 확진자가 추가돼 환자가 총 18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17번째 확진자는 38세 한국인 남성으로 컨퍼런스 참석을 위해 지난달 18일부터 24일까지 싱가포르를 방문했다.

이후 행사 참석자 중 말레이시아인 확진자가 있다는 연락을 받고 지난 4일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료와 검사를 시행했으며, 경기북부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한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

18번째 확진자는 21세 한국인 여성으로 16번째 확진자의 딸이다. 16번째 확진자는 42세 한국인 여성이며 광주광역시 거주민이다.

18번 확진자는 격리 중 검사를 시행했으며, 광주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실시한 검사 결과 이날 5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질병관리본부는 “추가 확진 환자들에 대해서는 현재 역학조사 및 방역조치가 진행 중으로, 역학조사 정보가 확인되는 대로 공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