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 폐렴 치사율, ‘겨우’ 2%?

[사진=chombosan/gettyimagebank]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치사율을 두고 다양한 수치가 제시돼 혼란스럽다.

발병 초기에는 ‘2% 안팎’이라는 추측이 대세였다. 사스의 11%에 비해 현저히 낮은 수치였다. 그러나 임상 분석 결과가 속속 발표되면서 4%, 11% 등 훨씬 높은 수치가 제시되고 있다. 어떤 수치가 맞는 걸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공식적인 치사율은 미정이다. 감염병의 치사율은 원칙적으로 유행이 종료된 후에 집계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지금 나오는 수치들은 잠정치일 뿐이다.

4일 현재 세계보건기구(WHO)가 집계한 확진자 수는 2만626명이고, 이 가운데 426명이 숨졌다. 치사율은 2.1%다.

◆무려 11%? = 지난달 29일 영국 의학저널 ‘랜싯(Lancet)’에 실린 분석 결과에 따르면 중국 우한 진인탄병원에 입원한 감염자 99명 중 11명이 숨졌다. 치사율은 11.1%에 달한다. 연구진은 그러나 증세가 심한 환자를 대상으로 한 분석이기에 실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독성을 나타내는 숫자로 해석할 수는 없다고 선을 그었다.

한국의 경우 4일 현재 16명의 확진자가 있으나, 숨진 이가 없다고 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치사율 0%로 볼 수 없는 것과 마찬가지다.

게다가 치사율은 다분히 ‘사회경제’적인 통계다. 병증이 발생한 지역의 보건위생 인프라에 따라 큰 편차를 보이는 탓이다. 같은 바이러스가 번져도 의료체계가 취약한 지역에서는 더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한다.

◆겨우 2%? = 사스 치사율 11%, 메르스 치사율 20~40%에 비교하면 2%는 왠지 작아 보인다. 그런 탓인지 독감과 비교하며 “괜한 호들갑”이라며 신종 바이러스의 위험을 과소평가하는 풍문도 나돌고 있다.

이런 가짜 뉴스는 미국에서 이번 겨울에만 독감으로 8,200명이 숨졌다거나, 한국에서도 매년 3,000명 안팎이 독감으로 사망한다는 통계를 들먹인다.

사망자 수는 대충 맞지만, 독감의 치사율은 0.05% 안팎이다. 즉, 코로나바이러스는 현재까지의 치사율로만 봐도 독감보다 40배 이상 위험한 전염병이다.

◆향후 추이는 = 이번 감염증의 치사율은 결국 가장 환자가 많은 중국의 보건 시스템이 어떻게 대처하느냐에 달려있다.

호주 국립대학교 의대 산자야 세나나나야케 교수는 ‘네이처’에 “바이러스가 중국을 벗어나 아프리카 등 의료 취약 지역으로 번지면 예기치 않은 상황이 벌어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요컨대 현 상황에서 11%를 예상하는 것은 과도하지만, 2%라는 숫자는 충분히 경각심을 가져야 하는 위험을 의미한다. 약 100년 전 발생한 스페인 독감의 경우 당시 전 세계 인구의 1/3이 감염됐고, 그중 5,000만 명이 숨졌다. 치사율은 2.5%였다.

이용재 기자 youngchaey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8개 댓글
  1. 바람

    병신 같은 생각임
    사스나 메르스에 비해서 잠복기중에도 전염이 되기때문에 감염 확산 속도가 7배이상 빠르고 초기 대응이 잘못되서 이미 엄청나게 퍼져버려서 역학조신 자체가 거의 불가능한 상태이기 때문에 향후 최종적으로는 2% x 7 X 3 = 42 % 정도 이상으로 봐야할것으로 보임
    즉 인구 42% 이상 사라질수 있다는 얘기임

    1. ?

      계산법이 병신같음
      고등학교나왔는지 의심이됨

    2. ㅋㅋ

      얜 무슨 교육 받은거냐?

    3. ㅋㅋㅋㅋㅋㅋ

      진짜 웃으면 안되는데ㅋㅋㅋㅋㅋ 진짜 저세상 계산법이네

  2. ?

    42% 이상 사라진다면 한국이 멸종되는것 아님?

  3. ㅇㅇ

    ㅋㅋㅋ 치사율로만 40배 위험하다 이지랄하네 그럼 2016년에 러시아 영구 동토층이 녹으면서 재발병한 중세 흑사병은 씨발 3명감염 3명사망했으니 치사율 100% 우한보다 50배 위험하냐? 개소리도 정도것

    1. ㅇㅇ

      수치로만 따져도 그렇다는거지;;;;
      실상은 훨씬 더 위험하다는거잖냐
      난독임?

  4. 재발병한 중세 흑사병이 감염률이 우한급은 아니잖아
    그리고 중국정부에서 보고하는 통계는
    병원에서 진단키트를 통해 확진을 받은 환자 기준이지,
    병실이 부족하거나 수용능력이 부족해서 입원시키지 못한 대다수의 사람들은
    포함하지도않음.
    중국이 who에 보고한 최초환자 41명 기준으로 20%이상이 중증으로 악화(호흡기 안달면 죽는다는 뜻) 사망률은 15%였다.
    사망률도 저래높고 감염률도 저래높다. 무엇보다 잠복기에 전염되기떄문에
    기존 방역시스템으론 절대 못막음.
    매우 위험한 병이라고 전세계 전문가들이 근거를 대면서 말해주는데, 왜이리 안일한지 ㅋㅋㅋ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