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글로벌 2025비전 달성 목표, 전사적 역량 집중”

대웅제약이 ‘글로벌 2025 비전’ 달성을 위해 글로법 사업을 확대하고 신약개발 경쟁력을 한층 더 높이겠다고 밝혔다.

대웅제약의 2020년 경영 방침은 △고객가치 향상 △글로벌시장 진출 확대 △개방형 협력을 통한 혁신신약 개발 △도전과 변화를 주도하는 인재육성 등이다.

대웅제약 전승호 사장은 2일 삼성동 본사에서 “2019년에는 세계적인 경기 침체와 치열해진 업계 경쟁 환경 속에서도 나보타의 주요 선진 시장 진입과 ETC, OTC등 각 사업별 실적 증대를 통해 견조한 성장세를 유지했다”며 “올해는 글로벌 2025 비전 달성 목표를 위한 변화와 혁신의 원년으로, 글로벌 사업확 대와 미래 성장 동력 육성을 통해 원대한 비전을 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우수한 약효와 안전성 확보는 제약회사의 최우선 가치임을 잊지 않고, 최고의 품질을 보증하기 위해서는 어떠한 타협도 하지 말 것”이라며 “40조원에 육박하는 전 세계 위식도역류질환치료제 시장 진출을 위해 글로벌 임상을 진행하는 펙수프라잔을 필두로, 다양한 신약 파이프라인이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는 블록버스터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역량을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전략적 오픈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신약개발 경쟁력을 높이고, 글로벌 인재도 육성해나갈 방침이라고 전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