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ST, 제약바이오협회 자진탈퇴…”리베이트 사건 반성”

[사진=동아에스티]
동아에스티가 한국제약바이오협회를 탈퇴한다.

동아에스티는 지난 15일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이사장단 회의에서 탈퇴 의사를 밝히고 최근 공식적으로 탈퇴했다고 18일 밝혔다.

동아에스티는 2009년 8월부터 2017년 3월까지 162개 품목(비급여 18개 품목 포함)의 판매를 촉진하기 위해 약 54억7000만 원 상당의 리베이트를 제공한 혐의로 지난 2017년 8월 부산지검동부지청으로부터 기소된 바 있다. 이후 올해 7월 대법원에서 주요 경영진에 대해 실형 및 벌금형이 확정됐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과거 리베이트 사건을 반성하는 의미에서 자진 탈퇴를 결정했다”며 “이와 함께 향후 리베이트 재발생 예방을 위해 부패방지경영시스템 ISO37001 인증 획득 등 자정 노력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에스티는 탈퇴하지만 리베이트 사건과 무관한 동아제약은 협회에 잔류한다. 동아에스티는 자정 노력을 통해 자격을 갖춘 후 다시 협회에 합류하는 방향을 고려하고 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