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츠, 중등도 및 중증 판상 건선 환자 대상 구셀쿠맙과 직접비교 임상에서 우월성 확인

[사진=한국릴리 탈츠]
한국릴리는 중등도 및 중증의 판상 건선 환자를 대상으로 ‘탈츠'(성분명 익세키주맙)와 구셀쿠맙을 직접비교한 IXORA-R 연구가 10월 3일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에서 열린 제5회 마우이덤(Maui Derm NP+PA) 추계 학술대회에서 공개되었다고 14일 밝혔다.

IXORA-R 연구는 IL-17A 억제제인 탈츠와 IL-23/p19 억제제인 구셀쿠맙(제품명 트렘피어)을 처음으로 직접 비교하며 탈츠의 효능과 안전성을 평가한 4상 임상연구다. 탈츠 치료군은 치료 12주차에 1차 평가변수인 완전히 깨끗한 피부(PASI 100)를 41.3% 달성해, 24.9% 달성한 구셀쿠맙 치료군 대비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수준의 피부 개선효과를 보였다.

이번 임상에 참여한 미국 오리건의학연구센터 센터장인 피부과 전문의 앤드류 블로벨트는 “이번 임상 결과를 통해 탈츠는 치료 12주 차에 더 많은 환자들이 완전히 깨끗한 피부에 도달하도록 돕는 효과적인 치료제임을 잘 보여줬다”며 “빠르면 치료 1주 차에 피부 판상 병변이 50%까지 개선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탈츠는 주요 2차 평가변수들 역시 모두 충족시켰고, 모두 구셀쿠맙 대비 더 높은 반응률을 보였다. 주요 2차 평가변수로는 치료 2주차 PASI 75 비율, 4주와 8주차 PASI 90 비율, 4주와 8주 및 24주차 PASI 100 비율, 12주차 sPGA (static Physician’s Global Assessment) 0 비율, 1주차 PASI 50 비율 등이 있었다.

한편, IXORA-R 임상에서 탈츠와 구셀쿠맙의 안전성 프로파일은 기존 보고된 임상시험 결과들과 유사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릴리는 IXORA-R 임상의 주요 2차 평가변수 중 하나인 치료 24주 차 PASI 100 달성 비율 결과를 2020년에 발표할 계획이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